최종편집시간 : 2020년 01월 18일 14:55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효성, 고려대서 '미래 기술 인재' 육성…우수학생 채용 기회도

산업현장 기술 동향 및 트렌드 전망
산학장학생 선발해 장학금 수여

정민주 기자 (minju0241@ebn.co.kr)

등록 : 2019-09-18 15:19

▲ 지난2일 고려대 신공학관에서 화공생명공학과 학부 및 석사/박사 대학원생을 대상으로 특강중인 효성기술원 장두원 원장[사진제공=효성]

효성이 고려대 화공생명공학과 학생을 대상으로 '미래기술 인재육성' 프로그램을 실시한다.

효성은 올해 2학기 고려대 화공생명공학과 학부 및 석∙박사 대학원생 110여명을 대상으로 산학협력강좌를 개설했다고 18일 밝혔다.

이번 학기에는 고려대 화공생명공학과 내 '지식경영' 강좌를 통해 산업현장의 기술 동향 및 트렌드 전망 등을 다룬다. 장두원 효성기술원장을 비롯해 효성기술원 고기능성 섬유, 석유화학, 광학필름, 환경에너지소재 등 각분야 연구를 담당하는 임원과 팀장 20명이 강사로 나선다.

수강생들은 효성의 글로벌 NO.1 제품인 스판덱스와 타이어코드 등 글로벌 핵심 기술경쟁력에 대한 이해도를 높이는 동시에, 기업 현장과 '미래 산업의 쌀, 꿈의 신소재'로 불리는 탄소섬유와 같은 글로벌 시장에 기반한 차세대 신소재 관련 최신 기술과 동향을 학습하게 된다.

효성은 신소재 부문의 전문지식과 실무를 겸비한 인재로 육성하기 위해 수강생 중 우수 학생을 산학장학생으로 선발할 예정이다. 선정된 학생에게는 장학금을 수여하고 채용을 확정함으로써 안정적인 학업을 지원한다.

조현준 효성 회장은 "대한민국이 소재강국으로 가기 위해서는 위해서는 R&D에 투자를 확대하고 전문 기술력을 갖춘 인재 확보에도 노력해야 한다"며 미래 기술 인재 육성 프로그램의 중요성을 강조하고 나섰다.

산학협력강좌는 효성이 미래 기술인재 육성을 위해 지난 2011년부터 실시해 온 프로젝트다. 그동안 서울대∙KAIST∙연세대∙성균관대 등 국내 우수대학의 이·공과대 석박사 및 학부생 1000여명 이상이 해당 강좌를 수강했다.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