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9년 10월 16일 07:29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내일(23일) 날씨] 오전까지 '타파' 영향권…동해안 강한 비

인터넷뉴스팀 기자 (clicknews@ebn.co.kr)

등록 : 2019-09-22 16:22

▲ [사진=기상청]

낮과 밤의 길이가 같아지는 추분(秋分)인 23일은 제17호 태풍 '타파'의 영향으로 오전까지 비가 내릴 전망이다.

기상청에 따르면 타파는 23일 오전 9시께 독도 북동쪽 약 280km 부근 해상으로 이동한다. 이에 따라 동해안을 제외한 전국에는 새벽까지 비가 내리다 그치겠고, 동해안에는 오전까지 강한 비가 이어지겠다.

내일 아침 최저기온은 13~19도, 낮 최고기온은 19~26도로 예보됐다.

바다의 물결은 서해 앞바다에서 0.5~3.0m, 남해 앞바다에서 1.0~5.0m, 동해 앞바다에서 2.0~7.0m로 일겠다. 먼바다 파고는 서해·남해 1.0~5.0, 동해 2.0~8.0m로 예상된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