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9년 11월 19일 16:39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기아차·GS칼텍스 손잡고 전기차 생태계 확장

기아차-GS칼텍스, 전기차 이용 환경 개선 및 신사업 기회 발굴 업무협약 체결

박용환 기자 (yhpark@ebn.co.kr)

등록 : 2019-10-29 15:35

▲ 기아자동차㈜와 GS칼텍스㈜는 29일(화) 서울시 강남구 GS 타워에서 (왼쪽부터) GS칼텍스 소매영업본부장 장인영 부사장, 기아자동차 국내사업본부장 권혁호 부사장이 ‘전기차 이용 환경 개선 및 신사업 기회 발굴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기아차

기아자동차㈜와 GS칼텍스㈜는 29일 서울시 강남구 GS 타워에서 기아자동차 국내사업본부장 권혁호 부사장, GS칼텍스 소매영업본부장 장인영 부사장 등 행사 관계자 2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전기차 이용 환경 개선 및 신사업 기회 발굴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기아차는 GS칼텍스가 운영하는 전기 충전기를 대상으로 ▲간편 결제 서비스 도입 ▲기아차 멤버십 ‘레드멤버스’ 제휴 ▲충전, 세차, 정비 통합 패키지 상품 출시 등 전기차 분야 기술과 마케팅 협력을 통해 전기차 충전 고객을 위한 다양한 편의 서비스를 제공하게 된다.

간편 결제 서비스는 기아차의 전기차 고객이 사전에 간편 결제 시스템을 신청하고 GS칼텍스에 방문해 충전기 커넥터를 차량에 연결하면 별도의 인증 절차 없이 충전과 결제가 이루어지는 서비스로 내년 상반기 선보일 예정이다.

이와 함께 기아차는 전기차 고객이 GS칼텍스를 통해 전기차 충전 시 기아자동차 멤버십 포인트 ‘레드포인트’를 이용해 충전요금을 결제할 수 있도록 하는 방안도 추진하는 한편 전기차 고객만을 대상으로 충전과 세차, 정비를 통합 패키지로 구매할 수 있도록 하는 패키지 상품도 선보일 계획이다.

뿐만 아니라, 더 많은 고객들이 전기자동차의 우수성을 직접 체험할 수 있도록 전기 충전기가 설치된 GS칼텍스 사업장에 기아자동차 전기차 모델을 전시하는 별도 공간을 마련하는 방안도 추진한다.

양사 관계자는 “기아차 전기차 모델을 운영하시는 고객분들이 충전으로 인한 불편함을 느끼지 않도록 GS칼텍스와 함께 전기차 인프라가 확대될 수 있도록 힘쓸 것”이라며 “앞으로도 다양한 제휴 활동을 통해 전기차 생태계 확장을 위해 노력할 것이다”라고 말했다.

기아차는 지난 9월 ㈜이마트 및 에스트래픽㈜와 손잡고 기아차 전기차를 보유한 고객들이 전국 이마트 주요 지점에 설치된 초급속 충전기를 우선 사용할 수 있게 해주는 ‘전기차 우선 충전 서비스’를 시행한 바 있으며 전기차 보유 고객들이 어디서나 편리하게 충전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다양한 제휴를 진행한 바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