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20년 02월 26일 16:09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문체부-한콘진, '2019 실감콘텐츠 페스티벌' 개최

안신혜 기자 (doubletap@ebn.co.kr)

등록 : 2019-12-05 14:16


대한민국 미래 산업의 원동력이 될 실감콘텐츠의 모든 것을 만나보는 자리가 마련됐다.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콘텐츠진흥원은 오는 7일까지 서울 역삼동 엠컨템포러리에서 '2019 실감콘텐츠 페스티벌'을 개최한다고 5일 밝혔다.

실감콘텐츠는 이용자의 오감을 자극해 몰입도를 향상시키는 기술을 뜻한다. 가상현실(VR), 증강현실(AR), 혼합현실(MR), 프로젝션 맵핑, 인터랙티브 미디어 등이 있다.

콘진원은 이번 실감콘텐츠 페스티벌을 통해 △실감콘텐츠 체험·전시 △5G 선도형 공연 △'실감콘텐츠 산업 미래 대응 전략' 강연 △V라운드 공모전 시상식 의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페스티벌 첫날은 5G 망의 초고속·초저지연 특성을 활용해 다양한 시점에서 감상할 수 있는 'K POP X 5G 결합 공연'이 진행된다.

6일과 7일에는 VR 기술과 융합된 문화콘텐츠 체험 전시프로그램이 진행된다. VR/AR 기술을 활용한 리듬 액션 게임 '비트세이버', '슈팅 액션 게임 '헬리오스', 체험자가 직접 고양이를 구출하는 게임 '고양이 구출 VR' 테마파크에서만 경험할 수 있었던 '범퍼카' 등 VR 게임을 체험할 수 있다. 또 VR 콘텐츠와 관련된 40여 개의 교육, 엔터테인먼트, 영상 콘텐츠를 체험할 수 있다.

세계적인 실감콘텐츠 전문가들이 '실감콘텐츠 산업 미래대응 전략'을 이야기하는 강연도 이날 마련된다.

더불어 총 상금 8000만원이 주어지는 국내 최대 규모의 VR 콘텐츠 공모전, 'V라운드(ROUND)'의 시상식도 진행된다. 시상식은 사전 공모를 통해 선정된 경쟁 작품 19편을 대상으로 진행된다. 시상식은 조선의 전통무예, 스초트 등을 체험할 수 있는 체험형 콘텐츠를 비롯해 영화, 애니메이션, 미술 작품 등 다양한 형태의 VR 콘텐츠들이 출품돼 한국 VR 콘텐츠의 미래를 가늠해볼 수 있는 자리가 될 것으로 전망된다.
관련기사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