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20년 04월 04일 23:34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조이시티, 100억원 유상증자 실시

안신혜 기자 (doubletap@ebn.co.kr)

등록 : 2020-01-02 18:05


조이시티는 최대주주인 엔드림을 상대로 100억원 규모의 3자배정 유상증자를 실시했다고 2일 공시했다.

회사 측은 이번 유상증자를 통해 조달한 자금을 바탕으로 자회사 씽크펀이 개발한 '블레스M' 등 신작 게임 퍼블리싱에 사용한다는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박영호 조이시티 대표는 "2019년 3분기에 매출 265억, 영업이익 42억원을 기록하는 등 턴어라운드에 성공하며 호실적이 이어지는 추세"라며 "새해에는 다양한 장르의 신규 게임을 출시 할 예정으로, 이번 유상증자를 통해 마련한 재원을 바탕으로 신작 개발 및 퍼블리싱 사업 역량 강화에 힘을 쏟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