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20년 04월 07일 15:53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산업부, 'AI·빅데이터 산업지능화 포럼' 발족

'데이터 3법' 통과 따른 후속 정책 마련 가속화
데이터 표준화, 국제협력, 디지털통상 등 논의

조재훈 기자 (cjh1251@ebn.co.kr)

등록 : 2020-01-14 16:11

산업통상자원부는 김용래 산업혁신성장실장 주재로 제조, 표준, 통상, 유통 등 각 분야의 데이터 전문가와 함께 'AI·빅데이터 산업지능화 포럼'을 발족했다고 14일 밝혔다.

해당 포럼은 AI·빅데이터를 산업 밸류체인 전반에 걸쳐 적용해 경제 활력을 높이기 위해서는 정부와 산업계가 적극적인 역할을 수행해야 한다는 인식 하에 출범됐다.

포럼 참석자들은 산업데이터와 AI를 활용하면 제조업 생산방식의 효율성을 높일 뿐 아니라, R&D, 디자인, 조달, 유통, 마케팅 등 밸류체인 전반에 걸친 혁신이 가능해질 것이라는 데에 공감했다.

이를 달성하기 위해 필요한 데이터의 수집·공유·연계·거래·확산·표준화 등 산업지능화 관련 제도개선 사항, 국제협력·통상 대응방안에 대해 심도 깊은 의견을 교환했다.

산업부는 그간 업종별 AI·빅데이터 적용에 주력해 산업·에너지 분야 관련 프로젝트를 30여개 추진하는 등 힘써왔다. 향후 업종별 데이터 공급·연계에 지속 노력하는 한편 점차 중요성을 더해가는 디지털통상 및 국제표준화에 대한 정책에도 주력할 계획이다. 또 기업이 산업데이터를 원활히 활용할 수 있도록 올해에만 1642억원을 투입할 예정이다.

산업부는 향후 포럼을 정례화해 AI·빅데이터를 산업에 적용하기 위한 논의의 장으로 지속 활용하고 '산업지능화'에 대한 구체적인 추진 전략을 조속히 마련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