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20년 04월 05일 16:38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신격호 롯데 명예회장 위독···임원진 중환자실 집결

권녕찬 기자 (kwoness@ebn.co.kr)

등록 : 2020-01-19 15:40

▲ 신격호 롯데그룹 총괄 명예회장 ⓒ데일리안 포토

신격호 롯데그룹 총괄 명예회장이 서울 아산병원 중환자실에 입원 중인 것으로 19일 확인됐다. 신 명예회장은 건강 상태 악화로 지난 18일 아산병원 중환자실에 입원했다.

그룹 주요 임원진들은 만일에 대비해 병원에 속속 집결하고 있다. 지난해 백수(白壽·99세) 생일을 맞은 신 명예회장은 지난해부터 건강 문제로 여러 차례 입원했다.

지난해 12월에 건강 이상으로 서울 아산병원에 입원했으며 앞서 11월에도 탈수 증상으로 보름가량 병원에 입원했다.

지난해 6월 거처를 서울 잠실 롯데월드타워에서 소공동으로 옮긴 신 명예회장은 이후 건강이 악화되면서 7월에도 입원하기도 했다.

당시 신 명예회장은 불안증세를 보이며 식사를 제대로 하지 못해 케모포트(중심정맥관) 시술을 받았다. 그는 2010년부터는 치매 치료제인 아리셉트를 복용해왔다.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