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20년 02월 24일 08:52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중국 우한폐렴 급속 확산…하룻사이 20명 사망

국가위생건강위 27일 기준 확진 2744명 사망 80명

윤병효 기자 (ybh4016@ebn.co.kr)

등록 : 2020-01-27 11:03

▲ ⓒ연합뉴스

중국 우한폐렴 사망자가 하룻사이에 20명이 발생하는 등 환자가 급속도로 늘고 있다.

중국 국가위생건강위원회(위건위)는 27일 0시 기준으로 전국 30개 성과 홍콩·마카오·대만에서 2744명의 우한폐렴 확진자가 발생했고, 사망자는 80명에 달한다고 밝혔다.

이 같은 수치는 하루 전보다 확진자는 796명, 사망자는 24명 늘어난 것이다. 사망자가 처음으로 한꺼번에 20명 이상 늘었다.

베이징에서는 9개월 영아가 우한폐렴에 걸리고, 새로 감염된 환자 5명 중 4명이 30∼40대로 확인됐다.

중국 내 의심 환자는 5794명이고, 중증환자는 461명으로 크게 늘었다. 완치 후 퇴원한 환자는 51명으로 큰 변동이 없다.

중국 국무원은 우한폐렴이 확산하자 중국의 설인 춘제(春節)를 이달 30일에서 다음 달 2일까지 연장했다. 또한 전국 대학교와 초중고, 유치원의 개학도 연기시켰다.

현재 해외 우한폐렴 확진자는 한국 5명, 태국 8명, 미국 5명, 일본·싱가포르·호주·말레이시아 각각 4명이다.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