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20년 03월 30일 16:56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한화시스템, 美 에어택시 공동개발 본격 참여

윤병효 기자 (ybh4016@ebn.co.kr)

등록 : 2020-02-16 10:46

▲ 미국 오버에어의 개인항공기 이미지.

한화시스템이 개인항공기(PAV)를 통한 에어택시 개발에 본격 참여한다.

한화시스템은 지난 14일 미국 로스앤젤레스(LA) 오버에어 본사에서 열린 오버에어 개소식에 김연철 대표이사가 참석했다고 16일 밝혔다.

한화시스템은 이번 개소식을 시작으로 오버에어의 PAV인 '버터플라이'의 개발에 합류한다. 버터플라이는 전기식 수직이착륙기로 개발될 예정이다.

앞서 한화시스템은 지난해 미래 신사업 발굴의 하나로 에어택시 시장 진출을 발표하고 PAV 기술 보유 기업인 오버에어에 약 300억원을 투자했다.

한화시스템의 투자는 지난해 말 미국 외국인투자심의위원회(CFIUS)의 최종 승인을 받았고, 올해 1월에는 미국산업보안국(BIS)의 특수유출허가 승인을 받았다.

오버에어는 우버가 추진하는 에어택시 서비스 '우버 엘리베이트'의 핵심 파트너사에 포함된 카렘 에어크래프트에서 분사된 기업이다.

한화시스템 김연철 대표이사는 "글로벌 선도 기업들이 PAV 시장에 진입하는 경쟁이 가속하는 시기에 시장 선점을 위한 공동개발에 한발 앞서 참여하는 데 의미가 있다"며 "앞으로 미래 항공전자 분야로 사업영역을 확대해 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