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20년 04월 04일 14:05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넷마블, '마블챌린저' 15기…경쟁률 28대 1 '최고'

안신혜 기자 (doubletap@ebn.co.kr)

등록 : 2020-02-17 09:32

▲ 마블챌린저 15기 모집 이미지ⓒ넷마블

넷마블은 대학생 서포터즈 '마블 챌린저' 15기 모집 경쟁률이 최고 수준인 28대 1을 기록했다고 17일 밝혔다.

마블챌린저는 기수당 최고 6명에서 최대 10명까지 선발한다. 모집 경쟁률은 2016년 8기 모집에 10대 1, 2017년 9기는 25대 1, 2018년 11기 모집에 26대 1을 기록하고 있다.

15기 모집 기간 280여 명이 지원했다. 지난 12일을 끝으로 모집이 끝났으며, 최종 합격자 발표는 오는 25일이다. 15기는 다음달 2일부터 6개월까지 공식활동을 시작하며 올해는 '보는' 게임 시대에 맞는 뉴미디어 트렌드에 집중해서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마블챌린저는 2013년 발족한 게임 업계에서 가장 오래되고 대표적인 대외활동이다. 발탁된 학생들은 △뉴미디어 콘텐츠 기획 및 제작 △온오프라인 PR/마케팅 △게임리뷰 및 트렌드 분석 △사회공헌활동 참여 △실무자 멘토링 등 다양한 실무경험을 할 수 있다.

넷마블은 마블챌린저에게 매월 활동비, 넷마블 캐시 등을 지원한다. 게임 업계로 진로를 모색하고 있는 학생들에게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수료증도 발급한다. 마블챌린저 출신이 넷마블 공채에 지원할 경우에는 우대한다.

배민호 넷마블 뉴미디어 팀장은 "마블챌린저는 1기부터 13기까지 총 116명이 수료하고 전체 수료자 중 52%가 게임 업계에 취업했다"며 "3월부터 본격적인 활동을 하는 15기는 'A3: 스틸얼라이브'의 다양한 게임 행사 참여와 다양한 게임 직무 멘토링을 시작으로 서포터즈 활동을 진행할 예정"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