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20년 03월 28일 14:34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포스코건설, 6600억원 규모 말련 복합화력발전소 수주

안광석 기자 (novushomo@ebn.co.kr)

등록 : 2020-03-19 11:44

▲ 풀라우인다섬 화력발전소 조감도.ⓒ포스코건설
포스코건설이 말레이시아에서 5억5000만 달러(한화 6611억원)규모 복합화력발전소를 수주했다.

포스코건설은 최근 말레이시아 최대 공업지역인 셀랑고르주 풀라우인다섬에 조성되는 1200MW급 가스복합화력발전소 건설사업 계약을 체결했다고 19일 밝혔다.

이 복합화력발전소는 말레이시아 디벨로퍼인 테드맥스와 셀란고르주 정부 산하 투자회사인 월드와이드, 한국전력공사가 공동으로 추진하는 사업이다.

발전소가 완공되면 현지인구 100만명이 1년간 사용할 수 있는 전력을 생산할 수 있다.

포스코건설은 지난 2018년 11월 일본 미쓰비시상사와 컨소시엄을 구성해 지멘스 등 글로벌기업들과의 경쟁에서 기술력과 프로젝트 수행능력을 인정받아 우선협상자로 선정된 바 있다. 공사기간은 착공 후 36개월이며, 설계·구매·시공(EPC)사업을 일괄 수행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