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9년 02월 18일 15:01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클린디젤 하이브리드 버스’ 서울 등 지자체 운행

부산, 대구, 대전시, 서울시 금천구에 각각 인계

박용환 기자 (yhpark@ebn.co.kr)

등록 : 2011-02-15 11:35

정유업계가 기계연구원 및 대우버스와 함께 국내 최초로 개발한 ‘클린디젤 하이브리드버스’가 올해 2월부터 부산, 대구, 대전광역시, 서울 금천구에서 운행된다.

대한석유협회(오강현 회장)와 기계연구원(이상천 원장)은 15일 대우버스 울산공장에서 1차로 제작한 클린디젤 하이브리드 버스 4대를 부산, 대구, 대전시, 서울 금천구청에 전달하는 기증식을 가졌다.

이 날 인계된 클린디젤 하이브리드 버스는 각 지자체의 운영 계획에 따라 부산시에서는 시내버스로 대구, 대전, 서울 금천구에서는 각각 EXCO(대구시 전시컨벤션센터), 장애인복지관(대전시), 노인복지회관(금천구)의 셔틀버스로 운행될 예정이다.

석유협회가 지원하고 한국기계연구원이 총괄해 지난해 5월부터 대우버스와 공동 개발한 클린디젤 하이브리드 버스는 유로 5급 최신 클린디젤 엔진과 전기구동 하이브리드 시스템을 장착한 세계 최고 수준의 차세대 친환경버스로, 기존 CNG 버스에 비해 이산화탄소(Co2) 배출량은 30% 이상 줄고, 연비는 40% 이상 향상됐다.

대한석유협회와 한국기계연구원은 오는 6월 좌석버스 형태의 클린디젤하이브리드 버스 4대를 추가로 제작해 과천, 부산, 대구, 여수(EXPO조직위)시에 보급할 예정이다.

석유협회 오강현 회장은 “이번 지자체 운행은 클린디젤하이브리드의 친환경성.효율성.실용가능성을 검증해 보급기반을 확대한다는데 의미가 있으며, 세계적 온실가스 규제하에 연비.성능.국내산업환경 등의 측면에서 우수성을 부각시켜, 차세대에너지의 대안으로 ‘클린디젤’에 정책적 관심이 모아지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