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9년 09월 18일 16:47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SKT “데이터 로밍 요금 부담 확 줄였다”

데이터 로밍 종량 요금 56% 인하·일 2만원 상한제 신설

정두리 기자 (duri22@ebn.co.kr)

등록 : 2016-07-06 09:20

▲ SK텔레콤 모델이 7일부터 시행하는 △데이터 로밍 종량 요금 인하 △데이터 로밍 일 상한 2만원 제도 신설 △신규 데이터 로밍 요금제 출시 등 T로밍 서비스 업그레이드를 알리고 있다. ⓒSKT
SK텔레콤은 오는 7일부터 △데이터 로밍 종량 요금 인하 △데이터 로밍 일 상한 2만원 제도 신설 △신규 데이터 로밍 요금제 출시 등 T로밍 서비스를 업그레이드 한다고 6일 밝혔다.

먼저 SK텔레콤은 국내 이통사 중 처음으로 데이터 로밍 종량 요금을 현재 패킷 당 4.55원에서 2원(VAT 별도)으로 약 56% 인하한다.

아울러 기존 월 10만원 데이터 로밍 요금 상한제 외에 일 2만원 상한제를 신설해 데이터 로밍 요금 우려를 해소하기 위한 이중 안전장치를 마련하고, 이를 초과할 경우 문자메시지를 통해 정액 요금제 가입·데이터 차단 설정 등을 안내한다.

SK텔레콤은 고객이 미처 인식하지 못한 채 해외에서 사용하는 데이터로 인한 요금 부담을 최소화하기 위해 이번에 선제적으로 데이터 로밍 종량 요금을 인하하고 일 2만원 상한제를 도입하게 됐다.

또한 SK텔레콤은 여름방학·휴가철을 맞아 장기 해외 여행에 나서는 고객을 위한 ‘T로밍 롱패스(LongPass)’ 요금제 2종도 새로 출시한다.

‘T로밍 롱패스’는 미국·일본·중국 등 한국인이 많이 방문하는 전세계 주요 50개국에서 대용량의 3G 데이터를 장기간 저렴하게 이용할 수 있는 서비스다.

‘T로밍 롱패스’ 요금제는 7일간 1GB를 이용할 수 있는 ‘T로밍 롱패스 7’과 30일간 1.5GB를 이용할 수 있는 ‘T로밍 롱패스 30’으로 구성된다. 이용 요금은 각각 3만9000원(VAT 포함 4만2900원)·5만9000원(VAT 포함 6만4900원)이며, 2017년 1월 6일까지 가입이 가능하다.

이번 신규 요금제 출시로 ‘T로밍 원패스(OnePass)’, ‘T로밍 롱패스’, 국가별·연령별 특화 로밍 요금제 등 여행지와 여행 기간에 따라 고객이 선택할 수 있는 요금제가 더욱 다양해 졌으며, 장기간 해외 여행 시 요금 부담으로 현지 선불 유심을 사용하던 고객도 편리하게 로밍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게 됐다.

주지원 SK텔레콤 상품마케팅본부장은 “데이터 종량 요금 인하·일 2만원 상한제·‘T로밍 롱패스’ 출시로 해외 여행 시 로밍 서비스를 이용하는 고객의 편의성이 향상됐다”면서 “향후에도 고객이 체감할 수 있는 차별적인 로밍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선보여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SK텔레콤은 ‘T로밍 롱패스’ 요금제 출시를 기념해 오는 8월 16일까지 T로밍 요금제에 가입하면 추첨을 통해 T로밍 LTE 원패스 쿠폰 1장을 선물하는 이벤트를 실시한다. 또한 고객이 T로밍 서비스 이용 경험담을 시로 표현해 SNS에 공유하면 하상욱 시인이 우수작을 선정, 푸짐한 경품을 제공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