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7년 10월 23일 11:30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무역협회, 코엑스몰 운영사업자로 '신세계프라퍼티' 최종 계약

손병문 기자 (moon@ebn.co.kr)

등록 : 2016-10-28 14:21

한국무역협회는 코엑스몰 및 칼트몰의 임차운영사업자로 '신세계프라퍼티'를 선정, 28일 최종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무역협회는 지난 7월 말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된 신세계프라퍼티와 3개월 간 실사 및 계약 협상을 진행해왔다.

양측의 계약에 따르면 최소보장임대료는 연간 600억원, 코엑스몰 및 칼트몰의 임대면적 5만9103㎡(1만7878평) 327개 매장에 대해 계약체결일로부터 10년간 마스터리스 방식으로 운영하는 사업이다. 추후 협의를 통해 10년 재계약이 가능하다.

무역협회는 신세계그룹의 복합쇼핑몰 운영 노하우와 유통역량이 코엑스몰 뿐만 아니라 무역센터 전체 상권 활성화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했다. 또한 협회는 올해 예상 임대수입이 660억원 규모로 예상했다.

무역협회 관계자는 "코엑스몰 및 칼트몰의 임차운영사업자로 신세계프라퍼티가 선정된 것에 대해 만족한다"면서 "신세계그룹의 유통 노하우를 바탕으로 아시아 최고 수준의 도심형 복합쇼핑몰로 코엑스몰이 거듭나길 바란다"고 말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