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7년 12월 15일 21:04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직장인 저녁 약속 줄어드니, 백화점 문화센터 '쑥'

아카데미 오후 6시 이후 강좌 일부 신청 마감되는 등 저녁 강좌 큰인기
신세계, 강좌수15%·인원20% 늘려 백화점 큰손 아카데미 수강생 선점

김지성 기자 (lazyhand@ebn.co.kr)

등록 : 2016-11-03 11:00

▲ 직장인 남성이 백화점 문화센터 미술 강좌에 참여하고 있다.ⓒ신세계백화점
#회사원 김재훈(41)씨는 저녁 약속이 부쩍 줄어든 요즘 퇴근 후 저녁시간을 활용해 평소 배우고 싶었던 기타 관련 강좌에 대해 알아보기 위해 가까운 백화점 문화센터를 찾았다. 김씨는 이번 겨울에는 기타를 배우고, 봄 학기에는 같은 직장에 다니고 있는 와이프와 퇴근 후 함께 들을 수 있는 부부요리 강좌를 알아 볼 계획이다.

신세계 아카데미(문화센터)로 직장인들이 몰리고 있다고 3일 밝혔다. 신세계백화점은 최근 사회적인 분위기로 저녁 약속과 술자리가 줄어들면서 자연스레 직장인들이 퇴근 후 백화점 아카데미에서 취미와 배움을 이어가고 있는 것이라고 분석했다.

신세계백화점은 이번 겨울학기를 맞아 직장인들을 위해 오후 6시 이후에 진행되는 강좌 수(+15%)는 물론 수강인원(+20%) 대폭 늘리는 등 예전부터 백화점 큰손으로 여겨지는 아카데미 수강생 수요를 선점한다는 계획이다.

이번 겨울학기 수강신청 현황을 분석한 결과, 오피스 타운에 위치한 본점과 강남점, 영등포점의 경우 오후 7시에 시작되는 강좌들 중 일부는 이미 신청 마감됐다. 기존 신청율이 높지 않았던 오후 8시, 9시 강좌들도 큰 인기를 끌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번 겨울학기 이전에는 주부 수강생들이 몰리는 오전 11시와 오후 1, 2시 시간대가 가장 인기가 높았던 것에 비하면 이례적인 결과로, 저녁 시간을 활용해 수강하려는 직장인들의 몰린 까닭이다.

신세계백화점은 직장인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을 줄 수 있는 자기계발 관련 강좌와 취미 관련 강좌들을 다양하게 선보인다. 본점에서는 오는 11월 17일과 24일 오후 7시부터 시작되는 강좌로 최근 연예인들도 취미로 많이 배우고 있는 디제잉을 제대로 배울 수 있는 'GO! 디제잉스쿨'이 처음으로 마련됐다.

12월 5일부터는 악기를 제대로 배워보고 싶은 직장인들을 위해 바이올린을 총 12회에 걸쳐 레슨을 받을 수 있는 '직장인 바이올린' 강좌가 열린다. 이 강좌 역시 직장인들의 스케줄을 반영해 오후 8시 30분부터 시작된다.

새해를 맞아 직접 다이어리를 제작해볼 수 있는 '새해 맞이 가죽다이어리 만들기', 모든 직장인들의 고민인 글쓰기를 쉽게 알려주는 '카피라이터처럼 글쓰기', 버는 거만큼이나 중요한 절세의 정보를 습득할 수 있는 '직장인이 알아야 할 재테크 절세 방안' 등 직장인들에게 실질적 도움을 줄 수 있는 강좌들을 저녁 시간대에 대거 선보인다.

이번 겨울학기 강좌는 12월 7일 수요일까지 온라인(www.shinsegae.com)을 통해 접수할 수 있다. 강좌는 오는 12월 1일부터 2월 27일까지 진행된다. 자세한 강좌에 대한 문의는 수강신청을 원하는 점포의 신세계 아카데미 안내데스크를 통해 안내 받을 수 있다.

신세계백화점 영업전략담당 문화팀 권영규 팀장은 "저녁 약속과 술자리가 줄고 있는 사회적 영향으로 신세계백화점은 이번 겨울학기 직장인들을 위한 다양한 강좌를 마련했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