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7년 02월 20일 20:56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티웨이항공, 대구~오키나와 신규 취항…"국적사 최초"

오는 4월 2일부터 대구~오키나와 노선 신규 취항
특가 이벤트 진행…편도 총액 운임 8만3000원부터

이형선 기자 (leehy302@ebn.co.kr)

등록 : 2017-02-17 19:58

▲ 티퉤이항공 승무원.ⓒ티웨이항공

티웨이항공은 오는 4월 2일부터 국적 항공사 최초로 대구~오키나와 노선에 신규 취항한다고 밝혔다.

대구~오키나와 노선은 보잉 737-800(186~189석)기종이 주 5회(화·수·목·토·일)운항한다. 비행시간은 1시간 55분 정도다.

​이번 신규 취항으로 티웨이항공은 대구에서만 총 10개(오키나와·도쿄·후쿠오카·타이베이·상하이·오사카·괌·홍콩·세부·제주)노선을 운영하게 됐다.

아울러 신규 취항을 기념해 대구~오키나와 노선에 대한 특가 이벤트도 진행된다.

오는 20일 오전 9시부터 티웨이항공 홈페이지와 고객센터 및 모바일 앱을 통해 구매할 수 있으며 편도 총액운임(유류할증료와 공항시설이용료 포함)은 8만3000원부터다.

​또 티웨이항공 페이스북에 올라간 신규 취항 소식을 공유하고 신규 취항과 관련된 퀴즈 정답을 남기면 선착순 20명에게 음료 교환권 1만원권을 증정한다.

티웨이항공 관계자는 "지난달까지 대구국제공항에서 티웨이항공의 국제선을 이용한 수송객은 210만명을 돌파하며 본격적인 해외 여행의 활로를 열었다"며 "앞으로도 대구경북 지역민들의 다양한 여행의 니즈를 파악해 신규 노선 취항에 박차를 가할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