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7년 09월 25일 13:40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폴라리스 오피스, 일본 오피스 SW 시장 전격 출시

인프라웨어, 일본 정글과 업무 제휴…일본 온오프라인 매장서 폴라리스 오피스 판매 개시
"문서 호환성 및 클라우드 연계 서비스로 일본 오피스 소프트웨어 시장 공략"

강승혁 기자 (kang0623@ebn.co.kr)

등록 : 2017-03-20 17:07

▲ 폴라리스 오피스 일본판.ⓒ인프라웨어
인프라웨어는 일본의 대표적인 소프트웨어 개발 및 판매 기업 중 하나인 '정글'과 업무 제휴를 맺고 지난 9일부터 정글 스토어를 비롯한 EC(전자상거래) 사이트와 오프라인 매장에서 '폴라리스 오피스' 윈도우 버전의 판매를 시작했다고 20일 밝혔다.

정글은 2000년 1월 설립된 이후 타사 소프트웨어 프로그램 퍼블리싱을 위한 자체 지적 재산권 및 전략적 파트너십 개발을 통해 일본에서 가장 신뢰받는 소프트웨어 퍼블리셔로 성장했다.

폴라리스 오피스는 Microsoft Office, HWP, PDF, ODT, TXT 등 업무에 필요한 대부분의 파일을 문서의 깨짐 없이 읽고, 편집할 수 있는 무료 통합 오피스 소프트웨어다.

iOS, Android, Windows, Mac 등 모바일과 PC를 아우르는 다양한 OS를 지원하며 로그인 기능을 이용하면 전용 폴라리스 드라이브를 비롯해 구글 드라이브, 드롭박스 등의 클라우드 서비스와 연계돼 언제 어디서나 단말기 제약 없이 원활하게 파일을 확인, 편집, 공유할 수 있다.

폴라리스 오피스는 2014년 출시 이후 전세계 5500만명 이상 가입자를 확보했다. 이 중 해외 사용자 비율이 92%, 특히 영국, 독일 등 대표적인 IT 선진국 사용자가 45% 이상을 차지한다. 인프라웨어는 이번 제품 출시를 통해 클라우드 기반 오피스 환경이 발달한 일본 시장을 적극 공략할 예정이다.

이해석 인프라웨어 대표이사는 "유럽이나 북미와 같은 프리미엄 시장에서 기술력으로 인정받은 폴라리스 오피스를 일본 시장에도 공급하게 되어 기쁘다"며 "일본은 아시아의 대표적인 프리미엄 마켓으로 클라우드 오피스 수요도 높아 앞으로 글로벌 시장에서의 입지가 더욱 단단해질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