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7년 11월 18일 10:28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티몬, 택배 픽업 서비스 가능한 CU 편의점 8400개로 확대

전국 1400여개 편의점 추가
‘우리동네 CU편의점 찾기’ 프로모션 진행

김언한 기자 (unhankim@ebn.co.kr)

등록 : 2017-03-21 09:13

▲ 티몬의 편의점 택배 픽업서비스 홍보 이미지.ⓒ티몬

티몬이 편의점 택배 픽업서비스의 호응에 힘입어 서비스가 가능한 점포 수를 확대한다.

티몬은 택배 픽업서비스가 가능한 편의점 CU 점포수를 기존 7000여곳에서 전국 8400개로 확대한다고 21일 밝혔다.

택배 픽업서비스가 고객 유입과 매출확대에 효과가 있다고 판단됨에 따라 1400곳을 더 늘리기로 했다. 실제 서비스 개시 후 5개월간의 이용 데이터를 분석한 결과 픽업서비스를 이용하는 상품은 티몬 전체 배송상품의 평균 주문 단가보다 17% 가량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카테고리별로 이용률을 살펴보면 상대적으로 고가 제품이 많은 가전/디지털이 21.8%로 가장 높았다. 다음으로 뷰티(19.5%), 여성패션(14.9%), 생필품(9.6%)순으로 나타났다. 택배분실 걱정을 덜기 위한 이용목적이 가장 큰 것으로 파악된다.

티몬은 이번 편의점 픽업 점포 확대를 기념해 ‘우리동네 CU편의점 찾기’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이벤트 페이지에서 가까운 편의점 검색 후 선택하기만 하면 자동 응모되며, 추첨을 통해 3000명에게 바나나맛 우유를 모바일 쿠폰형태로 증정한다. 또 4월16일까지 편의점 픽업이용자들 가운데 100명을 추첨해 스타벅스 모바일 5만원 상품권을 증정한다.

하성원 티몬 최고운영책임자(COO)는 “퇴근길 지하철이나 집 근처 편의점에서 택배를 찾아가는 사람이 증가하는 등 택배를 안전하고 편리하게 받을 수 있는 핵심서비스로 활용되고 있다”며 “티몬은 앞으로 픽업 가능 편의점을 1만개로 확대하고 대상 상품을 늘여 보다 많은 고객들이 편의점 픽업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