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7년 06월 28일 18:15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오라클, 대용량 메시징 솔루션 'OCUCS' 국내 영업 본격화

"높은 확장성·안정성·효율성 기반으로 효과적인 협업 관리 지원"
새움소프트 통해 판매 및 기술지원 제공

강승혁 기자 (kang0623@ebn.co.kr)

등록 : 2017-03-21 10:33

오라클은 '오라클 통합 커뮤니케이션 스위트(Oracle Communications Unified Communications Suite, OCUCS)'에 대한 국내 영업을 본격화한다고 21일 밝혔다.

오라클 통합 커뮤니케이션 스위트는 대용량 이메일, 일정 관리, 연락처 관리, 인스턴트 메시징 등의 모듈로 구성된다.

특히 오라클 커뮤니케이션 메시징 서버(Oracle Communication Messaging Server, OCMS)는 기업들에게 보안이 강화된 커뮤니케이션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는 메시징 플랫폼을 제공하면서 높은 확장성 및 안정성을 구현하며 총소유비용(TCO)을 절감해 준다.

소셜과 모바일을 통한 커뮤니케이션이 더욱 활발해지고 있는 가운데 기업들의 대량 메시징과 커뮤니케이션의 편리성 및 보안성에 대한 요구도 점차 늘어나고 있다. 이에 오라클은 많은 수의 해외 기업들이 이미 도입해 운영 중인 오라클 커뮤니케이션 메시징 서버 솔루션을 국내외에 공급해오고 있으며, 2017년부터 본격적 국내 영업을 시작했다.

한국오라클은 오라클 커뮤니케이션 메시징 서버가 대규모 기업의 직원들이 수시로 주고받는 메일의 속도와 안정성 및 보안을 보장하기 때문에 메일 관리가 더 이상 국내 기업들의 골칫덩이가 아닌 기업문화를 안전한 소통으로 이끌 수 있는 견인차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오라클 커뮤니케이션 메시징 서버 솔루션은 전세계 700곳이 넘는 기업의 2억4000만명의 사용자가 이메일 등의 서비스를 사용하고 있다. 현재 버라이존(Verizon), 중화통신, 뱅크 오브 아메리카(Bank of America), OC4, NTT 도코모(NTT Docomo) 등 해외 유수 기업뿐만 아니라 미 육군의 인트라넷 포털인 육군지식온라인포털(Army Knowledge Online, AKO) 등 여러 국가의 정보기관, 정부부처에서 다년간 활용되고 있다.

이 솔루션은 미국을 포함한 국가정보기관의 레퍼런스를 통해 보안 측면에서도 이미 검증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고 오라클 측은 설명했다.

함흥용 한국오라클 상무는 "오라클 커뮤니케이션 메시징 서버는 기업의 높은 확장성, 안정성, 가용성을 겸비한 메세징(이메일/캘린더) 플랫폼으로 최소 비용으로 안정된 기업내외 커뮤니케이션 서비스를 제공한다"며 "실시간 인덱싱(indexing)과 메일 내용 및 첨부 검색 기능을 기본으로 하며, IMAP4, POP3, SMTP, LMTP, SMS, LEMONADE 등을 포함하는 업계 표준이 내장돼 있고, 대용량 메일박스를 간편히 관리할 수 있는 장점이 있다"고 강조했다.

오라클 커뮤니케이션 메시징 서버 솔루션은 국내 기술 파트너인 새움소프트를 통해 판매 및 기술지원을 제공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