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7년 11월 20일 17:44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예금보험공사, 35개 저축은행 대상 여신심사 등 실무 교육

박종진 기자 (truth@ebn.co.kr)

등록 : 2017-03-21 10:41

예금보험공사가 올해 35개 저축은행을 대상으로 기업 여신심사·재무제표 분석 등 실무 중심 18개 주제에 대한 교육지원을 실시한다.

예금보험공사는 21일 평소 교육기회가 적은 지방소재·소규모 저축은행 등을 우선 대상으로 각 저축은행이 필요로 하는 희망 주제에 대해 해당 저축은행들의 편의를 적극 고려한 '방문교육' 방식의 교육지원서비스를 지난 2013년부터 제공하고 있다며 이같이 밝혔다.

이는 예금보험기금 손실 최소화를 위해 저축은행의 리스크관리 역량 제고 및 경쟁력 강화가 중요하다고 인식 때문이다.

지난 2013년부터 2016년까지 총 79개 저축은행을 방문해 1773명에 대해 맞춤형 교육지원을 실시했으며, 교육지원서비스 품질 제고 노력 등으로 매년 교육만족도가 상승하고 있다고 예보 측은 전했다.

예보는 올해 교육과정을 확대해 기업 여신심사, 재무제표 분석, 개인신용대출 리스크관리전략 등 현장에서 필요한 실무 중심의 18개 주제에 대해 교육할 계획이다.

강사진은 금융분야 전문강사, 감정평가사, 은행·저축은행 실무 전문가 등 외부전문가 14명과 예보의 저축은행 리스크관리 실무자 등으로 구성됐다.

교육은 영업시간 종료 후 저축은행을 찾아가는 '방문교육' 방식으로 운영하고 있다. 올해부턴 교육효과 제고를 위해 2016년도에 교육만족도가 높았던 집중심화 과정을 확대하고, 지점 과정과 저축은행중앙회와의 공동 과정 등 교육방식도 다양화할 계획이다.

예보는 교육 후 모든 강의교안은 예보 홈페이지 내 저축은행 정보포탈(SHARE-3.0)에 게시해 교육대상이 아닌 저축은행 임직원도 언제든지 조회가 가능토록 한다.

예보 관계자는 "향후 주제를 보다 다양화하고, 외부전문가 풀을 확충하는 등 서비스의 질적 개선을 위해 계속 노력할 것"이라며 "교육만족도 조사 등을 통해 저축은행 업권의 의견을 적극 반영하는 등 수요자 중심의 맞춤형 교육지원서비스를 제공해 '정부 3.0' 정책에 부응하고, 저축은행이 건전하게 발전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지원할 예정"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