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7년 07월 22일 16:46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KB증권, 종합자산관리 제공…"인플레 수혜 상품 주목"

"KB만의 종합 자산관리 솔루션 통해 고객 자산증식 기대"

박소희 기자 (shpark@ebn.co.kr)

등록 : 2017-03-21 14:10

KB증권이 21일 KB만의 종합 자산관리 솔루션을 제공하기 위해 'WM House View'를 정립하고 본격 가동에 나섰다.

KB금융그룹 편입 후 KB증권은 WM부문 강화 차원에서 KB국민은행과 미러 조직인 IPS(Investment Product Service) 본부를 신설하고 은행·증권 협업 및 자산관리 핵심 콘트롤타워 기능을 수행함으로써 경쟁력 있는 상품과 체계적인 서비스 등 한 차원 높은 자산관리를 제공한다는 방침이다.

KB증권 IPS본부는 채권, 펀드뿐 만 아니라 복잡한 구조화 상품까지 다양한 분야의 전문가들이 분석한 KB만의 하우스뷰(House View)를 통해 상품 개발, 판매, 사후관리까지 최적의 자산관리 서비스를 제공한다.

'WM House View'는 최근 다양한 글로벌 이슈로 인한 국내 금융시장의 변동성을 반영해 국내 중심의 리서치뿐 만 아니라 글로벌 자산까지 확대 분석해 시장전망, 투자전략 등을 제시하고 적합한 금융상품과 맞춤 포트폴리오를 제안한다.

KB증권 'WM House View'에 따르면 글로벌 경기회복으로 인플레 수혜 상품에 주목할 것을 제안했다. 글로벌 경기회복을 이끌고 있는 미국과 유럽 회복의 중심축인 독일, 상품가격 수혜를 받고 있는 자원부국(브라질·러시아)과 아세안(인도네시아·베트남)을 유망지역으로 지목했다. 국내 증시는 기업이익 개선과 정치적 불확실성이 해소됨에 따라 우호적인 증시 상황을 예상했다.

KB증권은 고객 수익을 최우선으로 하는 신뢰 기반의 WM 비즈니스에 주력함에 따라 'WM House View'를 기반으로 한 전방위적인 상품 소싱(Sourcing) 기능도 강화에 나섰다.

이와 더불어 KB증권은 WM Cast·웹툰·스마트폰 등 온라인 채널을 통해 고객과 소통할 수 있는 다양한 고객 접점을 모색하고 있다. 지난 1월부터 글로벌 투자전략, 펀드심층보고서 등 매일 WM 투자정보를 제공하는 'WM Daily'를 발간 중이며 자산관리 매거진 발간도 기획하고 있다.

이완규 KB증권 IPS본부장은 "급변하는 금융시장에서 고객의 니즈도 점점 다양해지고 있어 안정성을 높이고 고객 수익을 극대화할 수 있는 솔루션을 발견하는 것이 우리의 과제"라며 "KB만의 WM House View를 기반으로 고객이 신뢰할 수 있는 자산관리의 명가로의 위상을 굳건히 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