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7년 10월 18일 17:14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신세계면세점, 무연고 아동과 '소통의 場' 행사

면세점 임직원 20명·배우 김윤진·지역 아동과 꽃 심기 나서
임직원과 아동 1:1로 짝 지어 소통·따뜻한 메시지 주고 받아

김지성 기자 (lazyhand@ebn.co.kr)

등록 : 2017-04-04 17:43

▲ 신세계면세점 임직원 20명은 서울 중구에 위치한 어린이재단 빌딩 앞 광장에서 지역 아동들과 함께 꽃 화분을 심었다.ⓒ신세계면세점

신세계면세점은 지역 사회 아동들과 따뜻한 소통의 자리를 가졌다. 신세계면세점은 초록우산어린이재단에서 진행하는 무연고아동 지원 캠페인 '세상이 품다' 1주년 기념 꽃 화분 심기 행사에 참여했다고 4일 밝혔다.

이날 신세계면세점 임직원 20명은 서울 중구에 위치한 어린이재단 빌딩 앞 광장에서 초록우산어린이재단의 홍보대사 배우 김윤진과 지역 아동들과 함께 꽃 화분을 심었다.

김윤진 홍보대사가 꽃 화분을 심는 과정을 대표로 시연하고, 임직원들과 아동들은 1:1로 짝을 지어 꽃 화분을 심으며 따뜻한 메시지를 주고 받았다. 각자 완성된 화분에 희망적인 메시지를 담은 스티커를 붙이면서 행사는 마무리 되었다.

신세계면세점은 임직원들이 사회적 문제에 관심을 갖고 지역사회와 소외계층을 위한 다양한 나눔활동에 적극 참여할 수 있는 계기를 마련해주기 위해 초록우산어린이재단과 인연을 맺어왔다.

신세계면세점 지원담당 임승배 상무는 "신세계면세점은 사회적 기업으로서의 책임을 다하고자 노력하고 있다"며 "이번 봉사활동을 통해 임직원들이 함께 사회공헌활동에 앞장서 실시하는 기업으로 거듭나길 바란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