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9년 07월 21일 10:23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SC엔지니어링, 휴켐스 여수 공장 101억원 규모 프로젝트 수주

휴켐스 여수 MNB공장 용량증대 건설공사 EPC 계약
왕대식 상무 "고효율·고품질 실현해 사업주 신뢰 부응"

김나리 기자 (nari34@ebn.co.kr)

등록 : 2017-04-07 11:13

에쓰씨엔지니어링이 휴켐스와 101억원 규모 공사수주에 들어간다.

에쓰씨엔지니어링은 정밀화학 핵심소재 전문기업 휴켐스와 101억900만원 규모의 여수 MNB공장 용량증대 건설공사에 대한 EPC계약을 체결했다고 7일 전했다.

이번 계약금액은 지난해 연결재무제표 기준 매출액의 3.3% 수준이며 개별재무제표 기준으로는 지난해 매출액 대비 11.1%에 해당하는 규모다.

에쓰씨엔지니어링은 휴켐스가 전남 여수공단 내 추진 중인 MNB(모노니트로벤젠) 플랜트의 공정 개선 및 설비효율 향상을 통한 생산용량 증대(연산 40만t 규모) 공사 프로젝트의 상세설계, 건설시공, 기자재 구매조달에 이르는 EPC(종합설계시공)를 수행하게 된다.

MNB는 폴리우레탄의 중간재인 MDI(메틸렌 디페닐 디이소시아네이트, 경질 우레탄폼)를 제조하는 데 쓰이는 원재료다. 이는 건축자재 및 가전제품의 단열재, 자동차 내장재, 합성목재, 포장재, 인조가죽 등의 원료로도 사용된다.

왕대식 에쓰씨엔지니어링 화공사업부문장 상무는 이번 수주성과에 대해 "여수 초안공장 건설부터 현재 베트남 현지에서 수행 중인 약 428억원 규모의 복합비료공장 건설에 이르기까지 다년간의 프로젝트 수행경험을 통해 다져진 휴켐스와의 공고한 신뢰관계가 수주로 연결됐다”고 설명했다.

왕 상무는 "철저한 안전관리를 통해 짧은 기간, 한정된 공간 안에서 이루어지는 해당 공사의 특수성을 극복하며 최상의 시공능력을 발휘해 높은 효율과 품질을 실현함으로써 사업주의 신뢰에 부응하겠다"고 강조했다.

기존 플랜트 설비에 대한 성능개선 및 유지보수 시장은 신규 증설과 달리 비교적 적은 비용과 시간으로 생산효율성을 제고할 수 있어 그 수요가 꾸준히 늘고 있는 추세다.

에쓰씨엔지니어링은 풍부한 프로젝트 수행경험과 고도의 기술역량을 토대로 성능개선 프로젝트를 비롯한 지속적인 수주 확대에 만전을 기할 계획이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