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7년 10월 23일 11:30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카카오, '초지능 연구센터' 지원 위한 산학협력 체결

인공지능 기술 개발 위한 산학 협력 착수
연내 독자적인 AI 플랫폼·서비스 개발·스마트 디바이스 출시·보급 계획

차은지 기자 (chacha@ebn.co.kr)

등록 : 2017-04-10 15:52

▲ (사진 왼쪽부터) 박종헌 서울대 산업공학과 교수와 임지훈 카카오 대표가 기념 촬영을 하는 모습.ⓒ카카오
카카오는 서울대, 카이스트, 아산병원 등 학계 전문가들로 구성된 딥러닝 연구 그룹인 '초지능 연구센터'를 지원하기 위한 산학협력 협약을 체결했다고 10일 밝혔다.

이번 협약을 통해 양측은 문자, 음성, 이미지, 영상 데이터 전반을 망라하는 딥러닝 공동 연구를 비롯해 강화 학습, 비지도 학습, 신경망 학습 최적화 등에 관한 인공지능 원천 기술 개발을 위한 협력에 나선다.

이를 위해 1단계로 이미지나 동영상으로부터 자동으로 상황에 맞는 대화를 생성하는 기술, E2E(End-To-End) 방식의 음성 인식, 합성 및 화자 인식 기술, 텍스트로부터 개인화된 스타일로 음성을 합성하는 기술, 의료 영상 데이터를 분석해 질병을 판독하는 기술 등 총 7가지 연구과제를 선정해 본격적인 기술 개발을 추진할 계획이다.

초지능 연구센터는 그동안 딥러닝 분야에 활발한 연구 활동을 해온 교수진들이 참여해 오픈 리서치 형태로 세계를 주도할 딥러닝 기술 개발은 물론 인재 양성, 국제 교류 및 협력 등의 활동을 수행하고 향후 국내외에서 관련 전문가들을 적극 영입할 방침이다.

김병학 카카오 AI 부문장은 "카카오와 초지능 연구센터는 인류의 삶에 실질적인 도움을 줄 수 있는 인공지능 기술 개발을 지향하고 있으며 이를 위해 국내외 유수의 전문가 그룹들이 모여 활발한 연구 활동을 펼칠 수 있는 토대를 만들어 갈 것"이라며 "이번 협력을 통한 연구 성과들을 다양한 서비스, 콘테츠들과 결합시켜 먼 미래가 아닌 실생활에서 인공지능 기술을 바로 체감할 수 있도록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카카오는 최근 인공지능 사업을 본격적으로 추진하기 위한 AI 전담 조직을 신설했으며 연내 독자적인 AI 플랫폼 및 서비스 개발, 전용 AI 스피커를 비롯한 스마트 디바이스 출시 및 보급에 나설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