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7년 12월 11일 18:17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네이버, 'AI 기반 여행지 검색' 국내 전지역으로 확대

기존 112개의 해외도시 더불어 국내 282개 지역으로 확장
지역 확대해가며 향후 이용자들의 컨텍스트에 따라 계속 진화

차은지 기자 (chacha@ebn.co.kr)

등록 : 2017-04-28 09:19

▲ 국내 여행 가이드 제공 관련 이미지.ⓒ네이버
네이버는 인공지능(AI) 기반 여행지 검색 프로젝트 '코나(ConA)'가 국내 전체 시/군 단위의 282개 지역에 대한 여행가이드 제공을 시작했다고 28일 밝혔다.

코나 프로젝트는 지난해 10월 해외 도시 32개로 여행지 검색의 첫 선을 보였으며 현재 112개 해외 도시에 대한 인공지능 여행 가이드를 제공하고 있다.

여행지 검색은 네이버 모바일 검색을 통해 이용할 수 있으며 코나 기술을 활용해 여행지의 도시 및 여행 정보, 명소, 맛집, 쇼핑센터 등 가볼만한 곳, 주제별 여행 리뷰, 호텔 및 항공 정보 등을 스스로 학습해 모아 보여준다.

문서 요약 기술을 통해 다양한 UGC 문서에서 여행지 정보를 간단한 문장으로 요악한 마이크로 리뷰를 제공함으로써 여행지에 대한 빠른 파악이 가능하다.

국내여행지 검색은 데이터 랩을 통하 키워드 추천, 숙박시설 평균 가격, 사용자간 여행팁을 공유할 수 있는 라이브 톡과 같은 기능을 새롭게 추가했다.

코나 프로젝트 향후 LARS(위치기반추천) 기술을 통해 이용자의 시간과 장소에 최적화된 인공지능 여행 가이드 정보를 제공해 나갈 예정이다.

최지훈 네이버 트래블 프로젝트 리더는 "다가오는 5월 황금연휴를 대비해 사용자들이 검색 한 번으로 편리하게 여행지 정보를 접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네이버는 여행을 준비하는 사용자들의 니즈를 분석해 코나 기반의 데이터 분석 및 정보를 활용해 여행정보 탐색의 편의성을 높이는 연구를 지속할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