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7년 07월 22일 16:46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박동기 롯데월드 대표, "산업 연계 해양과학 발전하는 계기 되길"

롯데월드아쿠아리움, 한국어류학회에 공동 연구사업 제안
심포지엄 발표로 학계와 해양 관련 기초과학 분야도 협력

김지성 기자 (lazyhand@ebn.co.kr)

등록 : 2017-05-19 15:53

▲ 박동기 롯데월드 아쿠아리움ⓒ롯데월드

롯데월드 아쿠아리움이 18일부터 이틀간 양일간 개최된 '2017년 춘계 한국어류학회 특별 심포지엄 및 학술발표대회'(심포지엄)를 후원하며 해양과학 발전에 앞장설 계획이다.

지난해 '제2회 대한민국 관상어 박람회'에 참여하며 관련 산업 발전에 동참한 것과 마찬가지로 해양 관련 기초과학 분야와도 적극 협력하겠다는 입장이다.

'어류학을 이용한 산업적 활용방안 모색'이란 주제로 진행된 심포지엄은 잠실 롯데월드몰에 위치한 롯데시네마 8층 17관에서 열렸다.

심포지엄 주제 관련 발표 5건, 살아있는 화석 실러캔스(Coelacanth) 전문가인 아베 요시타카 일본 아쿠아마린 후쿠시마 관장 등이 진행하는 특강 2건과 학회원들의 연구 결과 발표 62건으로 구성됐다.

올해는 최초로 롯데월드 아쿠아리움 등 민간 아쿠아리움이 참가해 전문 어류학자와 산업이 연계방안을 모색하는 기회를 가졌다.

1일차 특별 심포지엄에서 롯데월드 아쿠아리움 정지윤 전시팀장은 '해양과학 발전을 위한 아쿠아리움의 역할'이란 주제로 강연을 펼쳤다.

롯데월드 아쿠아리움은 이와 동시에 심포지엄 참석자들을 대상으로 아쿠아리움 내 어류수조와 연구시설을 소개하며 학계와 아쿠아리움이 어떻게 공동 연구를 진행하고 협력할 수 있는지 설명하는 투어를 진행했다.

롯데월드 아쿠아리움 박동기 대표이사는 개회식에서 "롯데월드 아쿠아리움은 전시시설을 뛰어넘어 해양생물을 연구하고 관람객들에게 해양생태계를 알리는 연구교육 시설로 나아가고 있다"며 "심포지엄이 연구기관들과 아쿠아리움이 함께 해양과학, 해양산업의 발전을 이끌어 가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