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9년 08월 19일 16:40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11번가, 올 여름 생수 매출 사냥 본격화

최근 5개월 생수 매출 전년比 27%↑
'생수' 전용 배송 시스템 도입 추진

이소라 기자 (sora6095@ebn.co.kr)

등록 : 2017-05-31 09:07

▲ ⓒ

11번가가 올 여름 생수 시장 점유율 높이기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31일 SK플래닛 11번가에 따르면 최근 5개월(1월 1일~5월 30일)간 ‘생수’ 매출 데이터를 비교 분석해본 결과 전년 동기대비 27% 증가하는 등 수요가 계속 늘고 있는 추세다.

11번가는 이런 판매 속도가 폭염 때까지 이어지면 올해 11번가에서 생수 매출은 역대 최고를 기록할 것이라고 전망하고 있다. 그동안 11번가에서의 생수 매출은 2015년은 전년 대비 10%, 2016년은 전년대비 무려 66% 올랐다.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지난해 국내 생수 시장 규모는 약 7400억 원으로 전년(6400억 원)대비 15.5% 성장한 가운데, 11번가에서도 유례없는 더위로 인한 날씨 잇점과 온라인 매출 활성화를 기대하는 생수 제조사들의 집중된 마케팅으로 생수 매출은 계속적으로 늘고 있다.

이에 발맞춰 조만간 11번가는 무게나 부피를 고려해 물량 주문에 한계가 있었던 생수 배송 시스템을 개선해 판로 확대를 추진할 계획이다.

지난 30일 SK플래닛 11번가가 소비자조사 플랫폼 '틸리언'을 통해 20대~50대 남녀1,063명 대상으로 한 설문조사 결과에 따르면 '갈증 날 때 처음으로 찾게 되는 음료'는 1위 '생수'(65.7%, 698명), 2위 '탄산음료'(18%, 191명), 3위 '탄산수'(8.3%, 88명), 4위 '주스'(5.8%, 62명), 5위 '기타'(2.3%, 24명) 순으로 답했다.

e커머스 환경에서의 생수시장은 오프라인과 다소 다른 양상을 보인다.

2016년 11번가 내에서 생수 매출순은 1위 제주도개발공사의 '삼다수', 2위는 스파클㈜의 '스파클생수', 3위는 동원F&B의 '미네마인', 4위 농심의 '백산수', 5위 하이트진로음료 '석수', 6위 롯데칠성음료 '아이시스8.0', 7위 제이원의 '크리스탈' 순이다.

e커머스 생수 매출은 프로모션 영향력, 가격 경쟁력, 소비자 브랜드 인지도 등 다양한 요인과 변수가 매출을 견인하는 복합적인 요소로 작용한다.

정규식 SK플래닛 가공식품팀 팀장은 "올 여름 성수기를 앞두고 11번가는 다양한 생수 제조사와 상시적인 프로모션과 배송 시스템 고도화를 통해 고객들에게 실질적인 혜택을 제공하겠다"며 "생수는 고객들에게 꼭 필요한 생필품이기에 11번가는 생수 구매 고객대상 소비 패턴을 더욱 정교화시킨 특화된 CRM마케팅으로 고객 니즈를 충족시켜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