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8년 04월 21일 15:50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폴라리스쉬핑, 동국제강과 장기운송계약 체결

21년간 브라질 CSP 제철소 철강제품 운송
소형벌크선 시장 진입…사업 다변화 결실

황준익 기자 (plusik@ebn.co.kr)

등록 : 2017-06-01 09:13

▲ ⓒ폴라리스쉬핑
폴라리스쉬핑은 동국제강과 장기운송계약을 체결하였다고 1일 밝혔다.

운송에 투입될 선박은 총 2척으로 2013년 건조된 5만7000t급 수프라막스 벌크선이다. 1척은 인수를 완료했고 나머지 1척은 이달 안으로 인수할 예정이다.

해당 선박들은 동국제강의 브라질 CSP 제철소에서 생산되는 철강제품을 전세계로 운송하게 된다.

이번 계약을 통해 폴라리스쉬핑은 총 21년간 약 920억원의 신규매출을 올릴 것으로 분석했다. 지난해 매출액 비중의 15% 수준이다.

특히 장기운송계약은 비용 증가 요인인 연료비를 유류할증료로 보전 받을 수 있어 안정적으로 수익을 올릴 수 있다.

폴라리스쉬핑 관계자는 "이번 계약은 자사가 심혈을 기울인 화주 및 선대 다변화의 노력의 결과다"며 "대형선 위주의 사선대 구조에서 탈피, 소형 벌크선 시장에 진출함에 따라 추가 장기운송계약 확보를 위한 발판을 마련했다"고 말했다.

SPONSOR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