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9년 12월 06일 11:23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시민단체 “칼퇴근법 통과 조속히 시행돼야”

'정치하는 엄마들', 국회 앞에서 기자회견 열고 입법 촉구
“전국 국공립 보육시설도 늘려야”

정두리 기자 (duri22@ebn.co.kr)

등록 : 2017-06-21 12:58

전업주부와 직장인 엄마 등으로 구성된 시민단체 '정치하는 엄마들'이 21일 여의도 국회 정문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칼퇴근이 보장돼야 아빠들의 육아 참여도 높아질 것"이라며 이른바 '칼퇴근법' 통과를 국회에 촉구했다.

칼퇴근법은 지난해 국회에서 발의된 법안으로 문재인 대통령 등 주요 후보의 지난 대선 공약이었으나 최근 국회 파행 등으로 법안 통과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고 단체는 주장했다.

단체는 "대선 투표용지의 잉크가 마르기도 전에 선거 당시 난무했던 장밋빛 공약들이 퇴색할까 우려된다"면서 "야 3당은 즉시 국회로 복귀해 칼퇴근법을 심의하고 통과시키라"고 주장했다.

이어 "(칼퇴근법 등을 통해) 일부가 아닌 모든 노동자가 장시간 노동과 과도한 업무 부담에서 벗어나야 동료에게 업무 부담을 줄까 주저했던 육아휴직을 노동자들이 쓸 수 있다"고 강조했다.

단체는 또 "아이들의 빠른 성장 속도를 생각해 전국 국공립 보육시설을 늘려야 한다"면서 보육 예산이 담긴 추가경정예산(추경)안 통과도 주문했다.
관련기사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