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7년 09월 21일 17:15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LG, 추석 앞두고 협력사 납품대금 1조2000억원 조기 지급

중소 협력회사 지원 강화… 2·3차 협력사에 대금 조기 지급 권장

손병문 기자 (moon@ebn.co.kr)

등록 : 2017-09-11 11:00

LG가 추석 연휴를 앞두고 1조2000억원 규모의 협력회사 납품대금을 조기 지급한다.

11일 LG에 따르면 LG전자가 5200억원, LG화학이 2300억원 등 9개 계열사가 총 1조2000억원 규모의 협력회사 납품대금을 최대 12일 앞당겨 지급할 계획이다.

LG 관계자는 "원자재 대금 결제, 급여 및 상여금 지급 등 일시적으로 자금 수요가 몰리는 중소 협력회사들을 지원하기 위한 조치"라며 "지난 설에도 9200억원 규모의 납품대금을 앞당겨 지급한 바 있다"고 말했다.

또한 LG는 1차 협력업체에 대한 안내문 등을 통해 2·3차 협력회사들에게도 납품대금이 추석 이전에 조기 지급되도록 권장했다.

LG전자의 경우 2·3차 협력회사에 납품대금을 추석 전에 조기 지급하거나 낮은 금융비용으로 현금 결제할 수 있는 상생결제시스템을 도입하는 1차 협력사에게 상생펀드 대출 등의 금융지원을 확대할 방침이다.

LG는 추석을 맞아 사업장 소재 지역 경제 활성화에도 힘을 보탠다.

LG화학 대산공장은 9월 말 지역농산물 직거래 장터를 운영해 농가소득 증대에 도움을 줄 예정이다. LG전자 창원공장은 지역에서 생산되는 농산물을 구입해 구내 식당에서 사용할 계획이다. LG디스플레이는 결연을 맺은 복지시설과 소외계층 가정에 추석 선물을 전달하는 활동을 진행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