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7년 11월 18일 16:07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현대百 "추석 이후 1년 동안 선물 배송해드립니다"

'명인명촌' 장인이 재배한 제철 유기농 농산물…연간 4회 정기 배송
2주에 1번 가정으로 생화 배송하는 '더 플라워 꾸까 정기구독권'도

김지성 기자 (lazyhand@ebn.co.kr)

등록 : 2017-09-14 15:09

▲ 명인명촌 선물세트ⓒ현대백화점
현대백화점이 이색 추석 선물 세트로 최근 인기를 끌고 있는 '정기 배송 서비스' 상품을 선보인다.

현대백화점은 추석을 맞아 명절 기간뿐 아니라 명절 이후 1년간 유기농 농산물을 정기 배송해주는 이색 선물세트 '1년 동안의 선물'을 선보인다고 14일 밝혔다.

'1년 동안의 선물'은 1년중 가장 맛있는 시기에 수확한 제철 유기농 농산물(과일, 야채 등)을 산지에서 직접 고객에게 보내주는 선물세트다. 보통 명절 선물세트가 설이나 추석 이전에 상품을 배송하는 게 일반적이다. 이 상품은 명절 기간뿐 아니라 명절 이후에도 1년간 4차례에 걸쳐 선물을 보내는 게 특징이다.

'1년 동안의 선물'은 우선 매실바다 매실액(420㎖), 마늘장아찌(250g), 표고버섯가루(80g)로 구성된 '명인명촌 선물세트'를 추석 당일 전까지 배송해준다. 이후 산지 수확시기에 맞춰 유기농 농산물을 1년간 총 4회 배송해준다.

내년 추석 전까지 배송되는 상품은 ▲해발 550m 강원 홍천의 고랭지 기후와 양지바른 농장에서 유기농법으로 재배한 '안금자 유기농 사과(부사 5㎏, 올해 11월 중순 배송)' ▲전남 장흥 천연숲 노지의 참나무 원목에서 재배한 '곽석주 유기농 표고버섯(1㎏, 올해 11월 하순 배송)' ▲'김영습 유기농 남고 매실(5㎏, 내년 6월 배송)' ▲'박희태·이정하 유기농 의성 마늘(3㎏, 내년 7월 배송)'로이다.

프리미엄 전통식품 브랜드 '명인명촌'의 장인(匠人) 4명이 직접 재배한 원재료 상품이다. 전통식품으로 가공하기 전 장인이 직접 재배한 원재료 농산물을 판매하는 건 이번이 처음이다. 가격은 25만원이다.

아울러 배송 1주일 전 알림 서비스와 함께 현지 작황 소식을 전달하는 '해피콜' 서비스도 제공한다. 또한 농작물의 가격이 배송 시점에 오르더라도 추가 요금을 받지 않는다.

현대백화점 관계자는 "1년 동안의 선물’은 내년 추석 전까지 약 1년에 걸쳐 선물을 보낼 수 있어 평소의 고마움을 일회성이 아니라 오랫동안 지속적으로 표현할 수 있다는데 의미가 있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상품 및 서비스를 개발해 고객에게 차별화된 가치를 전달할 것"이라고 말했다.

아울러 현대백화점은 2주에 1번씩 가정으로 생화를 배송하는 '더 플라워 꾸까 정기구독권'도 선물세트로 판매한다.

꽃 정기 배송 서비스는 프랑스·영국 등 유럽의 가정에서 흔히 이용하고 있다. 최근 국내에서도 '꾸까'의 월 정기 구독자만 4만명에 이를 정도로 인기를 끌고 있다. 현대백화점이 올 추석에 선보이는 상품은 2주에 한번씩 총 4회 배송된다. 가격은 11만9600원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