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7년 11월 23일 17:54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내일날씨] 전국 대체로 '맑음'…제주 많은 비

인터넷뉴스팀 기자 (clicknews@ebn.co.kr)

등록 : 2017-09-14 16:31

▲ ⓒ연합뉴스
15일은 전국이 대체로 맑겠으나 남부지방은 오후에 구름이 많아지겠다.

이날 아침 최저기온은 12∼21도, 낮 최고기온은 23∼27도로 예보됐다. 당분간 기온은 평년과 비슷한 분포를 보이겠으나 낮과 밤의 기온 차가 크겠다.

미세먼지 농도는 전 권역에서 전날과 비슷하겠다. 오존 농도는 전날과 비슷하거나 그보다 다소 낮겠다.

제주도는 북상하는 제18호 태풍 탈림(TALIM)의 영향으로 대체로 흐리고 오후부터 비가 오겠다. 16일까지 사흘간 제주도의 예상 강수량은 50∼100㎜로, 많은 곳은 최대 150㎜의 비가 쏟아질 수 있겠다.

현재 제주도 남쪽 먼바다에 발효된 풍랑주의보는 이날 태풍특보로 강화할 수 있다.

기상청 관계자는 "태풍 탈림 때문에 제주도에는 15∼16일 매우 많은 비가 오는 곳이 있겠다"며 "태풍의 발달 정도와 북상 여부에 따라 예상 강수량이 바뀔 수 있으니 기상정보를 참고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날 남해안과 경상 동해안에는 강한 바람이 불 것으로 예상돼 시설물 관리에 유의해야 한다. 당분간 제주도 해안과 남해안에 너울로 인한 높은 물결이 해안도로나 방파제를 넘는 곳이 있겠다.

이날 바다의 물결은 서해 먼바다에서 1.0∼4.0m, 남해 먼바다에서 2.0∼4.0m, 동해 먼바다에서 1.5∼4.0m 높이로 일겠다.

탈림은 14일 오전 3시 현재 매우 강한 중형 태풍으로 발달해, 일본 오키나와 서쪽 약 290㎞ 부근 해상에서 시간당 12㎞의 속도로 북서진하고 있다. 16일 오전 3시에는 서귀포 남쪽 410㎞ 부근 해상에 머물 것으로 전망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