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7년 12월 16일 17:09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금융감독원-서울시, '4차 산업혁명과 금융의 미래' 국제 컨퍼런스 개최

김남희 기자 (nina@ebn.co.kr)

등록 : 2017-09-19 20:08

금융감독원과 서울시는 21일 여의도 콘래드호텔에서 '2017 서울 국제금융 컨퍼런스'를 개최한다.

이 자리에서 이들 기관은 4차 산업 혁명이 변화시킬 금융산업의 생태환경과 금융중심지 서울의 미래 성장방향을 논의할 예정이다.

제 1세션에서는 '정치적·경제적 초불확실성의 시대, 금융산업의 대응' 등을 주제로 윤제성 뉴욕생명자산운영 최고투자책임자와 제프 갤빈(Jeff Galvin) 맥킨지 파트너가 발표한다.

제 2세션에서는 도쿄, 파리, 시드니 등 세계 금융중심지 추진기구 책임자의 경쟁력 확보방안을 공유하고, 서울이 동북아 금융 중심 도시로 도약하기 위한 다양한 방안을 모색한다.

이어 '4차 산업혁명과 금융산업'을 주제로 규제개혁과 혁신 방안을 논의한 뒤 '지속 가능 금융'을 주제로 기후환경, 거버넌스 등의 세계적 흐름 속에서 서울의 미래 금융산업 발전방향에 대해 토론할 계획이다.

행사에는 최흥식 금감원장과 박원순 서울시장, 신경민 더불어 민주당 국회의원, 박선숙 국민의당 국회의원 등이 참석할 예정이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