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8년 10월 16일 13:43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검찰, 금융감독원 압수수색…'채용비리' 관련

김남희 기자 (nina@ebn.co.kr)

등록 : 2017-09-22 11:30

검찰이 22일 감사원 감사결과 드러난 채용비리 수사를 위해 금융감독원에 대한 압수수색에 나섰다.

서울남부지검은 이날 오전 10시 20분경부터 서울 여의도 금감원 본원 11층 서태종 수석부원장실과 14층 총무국 등을 압수수색하고 있다. 이 과정에서 검찰은 서 수석부원장의 휴대전화와 총무국 컴퓨터 등을 압수한 것으로 전해졌다.

지난 20일 감사원이 발표한 금감원 외부기관감사 결과에서 금감원 2016년도 5급 신입 직원 채용 당시 필기시험에 탈락한 특정 지원자를 합격시키기 위해 수차례 채용인원 및 절차를 일부 수정한 것으로 확인됐다.

이 지원자는 국책은행 임원 아들로, 서 수석부원장은 이 지원자를 구제하는 등 채용비리를 결재한 혐의로 검찰에 수사의뢰된 것으로 전해졌다.

이번 채용비리에는 금융지주사 현직 대표와 국책은행 간부가 연루됐다는 의혹이 제기되고 있다.

SPONSOR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