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7년 10월 20일 15:18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희림, 100억원 규모 설계·CM 용역 수주

부산 일광지구 CM, 베트남 주거시설 설계 등

서영욱 기자 (10sangja@ebn.co.kr)

등록 : 2017-09-26 14:16

㈜희림종합건축사사무소는 최근 국내외에서 100억원 규모의 설계·CM 감리용역 계약을 체결했다고 26일 밝혔다.

△부산시 일광지구 B3, B5, B6 민간참여 공공분양 주택건설사업 CM용역 △베트남 하노이 아파트 및 오피스텔, 빌라 설계 및 작가감리용역 △스페이스 살림 조성공사 CM용역 △강릉 경포대 레지던스 신축공사 설계용역 △사우디 영사관 및 생활관 감리용역 등이다.

부산시 일광지구 B3, B5, B6 민간참여 공공분양 주택건설사업은 지하 2~지상 29층 공동주택 26개동 2460세대와 부대시설 39개동 등 총 65개동을 짓는 대규모 건설공사다.

베트남 주거시설 프로젝트는 베트남 하노이 서호 서측지구에 연면적 약 10만1694㎡, 지하 2~지상 24층 규모의 아파트 및 오피스텔과 지상 3~4층 규모의 빌라를 건설하는 프로젝트이다.

스페이스 살림 조성공사는 서울시 동작구 대방동 일대에 지하 3~지상 7층 규모의 여성가족복합시설을 짓는 사업이다. 강릉 경포대 프로젝트는 강릉시 저동에 지하 3~지상 10층 규모의 최고급 레지던스를 짓는 사업이다.

희림 관계자는 "국내외에서 다양한 프로젝트를 성공적으로 수행한 경험을 살려 최근 수주한 프로젝트들도 최선을 다할 것"이라며 "앞으로 설계와 CM을 동시에 수행하는 DCM(Design Construction Management)서비스와 도시재생사업 관련 전문성 등을 내세워 수주에 더욱 더 박차를 가할 계획"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