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7년 12월 16일 17:09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산업단지 인근 오피스텔 '인기몰이'

배후수요 풍부, 공실위험 최소화
청약 경쟁률 고공행진…하반기 공급물량 주목

서영욱 기자 (10sangja@ebn.co.kr)

등록 : 2017-10-04 00:01

▲ 병점역 써밋 프라움 투시도

최근 분양시장에서 산업단지 인근 오피스텔의 선전이 주목받고 있다.

4일 분양업계에 따르면 산업단지 오피스텔의 경쟁력은 크게 두 가지로 분류된다. 첫 번째는 탄탄한 경제력을 갖춘 수요층을 확보할 수 있다는 점이다. 각 지역을 대표하는 산업단지에는 반도체를 중심으로 한 굵직한 대기업이 입주해 있는 경우가 많다.

대표적인 사례가 화성일반산업단지의 '삼성전자 NanoCity 화성캠퍼스'와 파주LCD일반산업단지의 'LG디스플레이' 등이다. 대기업·전문직 종사자를 주 수요층으로 둔 산업단지 인근 오피스텔은 안정적인 수익창출을 기대할 수 있다.

두 번째는 풍부한 임대수요다. 일반적으로 산업단지에는 수많은 유동인구와 함께 다수의 관련 업무종사자가 있다. 실제 경북 구미의 국가산업단지에는 약 9만여 명이 넘는 근로자가 있다. 이는 다른 지역보다 고정수요를 확보할 수 있는 확률을 높이는 결정적인 요인으로 공실 위험을 최소화해 투자가치를 높인다. 이러한 산업단지 인근 오피스텔의 가치는 실제 분양시장에서 흥행으로 이어지고 있다.

올해 상반기 분양시장에서도 산업단지 인근 오피스텔의 인기는 돋보였다. 지난 6월 반도건설이 경기 안양시 만안구 안양동 일대에서 공급한 '안양 명학역 유보라 더 스마트' 오피스텔은 150실 모집에 총 1490건이 접수돼 평균 10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이 오피스텔은 첨단업무지구인 '평촌 스마트스퀘어'를 비롯해 안양국제유통단지, 안양IT단지 인근에 자리하고 있다.

지난 7월 GS건설이 경기 안산시 상록구 사동에 선보인 '그랑시티자이 2차' 오피스텔도 총 498실 공급에 3002명이 몰리면서 6.03대 1의 청약경쟁률을 보였다. 이 오피스텔은 안산·시흥스마트허브, 안산사이언스밸리 등이 위치해 높은 투자가치를 평가받았다.

올 하반기에도 산업단지를 품은 오피스텔이 속속 분양에 나선다. 경기 화성시에는 '병점역 써밋 프라움'이 이달 선보일 예정이다. 이 오피스텔은 '삼성전자 NanoCity 화성캠퍼스'가 위치한 화성일반산업단지를 비롯해 동탄일반산업단지, 오산가장일반산업단지 등이 위치한다.

이곳에는 약 2만7000여명에 달하는 종사자들이 근무 중으로 대기업 및 전문직 종사자 등을 중심으로 한 풍부한 임대수요가 기대된다. 화성시 병점동 377-15번지에 위치하며, 지하 5~지상 19층 1개동 전용 23~43㎡ 총 792실 규모다.

한국자산신탁은 이달 경북 구미시에서 '보미 더 리즌타워'를 분양한다. 이 오피스텔은 구미시 산업단지 중심 오피스텔로 삼성전자 구미사업장, LG디스플레이 공장 등이 있는 구미산업국가산업3단지 인근에 조성된다. 구미시 임수동 92-14번지에 위치하며, 전용 22㎡ 총 395실 규모다.

서울에서는 서울디지털국가산업단지 인근에서 'G밸리 하우스디 어반'이 이달 분양 예정이다. 금천구 가산동 535-7 외 3필지에 조성되며 지상 15층 1개동 전용 19~39㎡ 594실 규모다.

현대산업개발도 이달 인천시 부평구 산곡동 일대에서 '부평 아이파크' 분양에 나선다. 이 단지는 지하 5~지상 40층 2개동 전용 49~84㎡ 총 431세대 규모다. 이 중 오피스텔은 전용 49~56㎡ 175실이다. 주변에는 한국지엠 부평공장, 이랜드월드 부평물류센터를 포함해 약 10개의 산업단지가 위치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