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7년 12월 13일 17:18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보령제약, '카나브패밀리' 동남아 수출액 2000억원 돌파

쥴릭파마 자회사 자노벡스와 702억원 규모 공급 계약
동남아 13개국 전체 수출 계약 금액 2500억여원 달해

이소라 기자 (sora6095@ebn.co.kr)

등록 : 2017-10-10 18:28

▲ 듀카브 300정ⓒ보령제약

보령제약이 자체 개발한 고혈압 치료제 브랜드 '카나브패밀리'가 동남아 13개국에서 2000억원이 넘는 수출 기록을 썼다.

보령제약은 지난달 29일 다국적 제약유통사 쥴릭파마의 유통판매 자회사 자노벡스와 '듀카브'(피마사르탄+암로디핀), '투베로'(카나브-로수바스타틴복합제) 독점판매에 대한 라이선스아웃 계약을 체결했다고 10일 밝혔다.

이번 계약으로 보령제약은 로열티(라이선스 Fee) 150만달러(한화 약 17억원)를 받고 듀카브, 투베로에 대한 동남아 13개국 독점 판매권(라이선스)을 제공하게 된다. 필리핀, 말레이시아, 싱가포르, 인도네시아, 태국, 베트남 등 총 13개국에 15년간 5976만달러(한화 약 685억원) 규모의 완제품을 공급하게 된다.

이로써 보령제약은 쥴릭파마사와 2015년 카나브 단일제를 동남아 13개국 라이선스 아웃계약을 체결한 것을 시작으로 지난 2016년 이뇨복합제 카나브플러스, 지난해 8월과 11월에 순차적으로 출시한 암로디핀복합제 듀카브와 고지혈증복합제 투베로까지 현재 출시된 모든 카나브패밀리를 동남아에 수출하게 됐다.

동남아 전체 계약규모금액은 2억1872만달러(한화 약 2484억원)가 됐다.

현재 동남아에서는 지난 4월 싱가포르에서 카나브 단일제 판매허가를 얻은 데 이어, 8월 태국에서도 판매허가를 획득하며 판매 허가국이 2개국으로 늘었다. 보령제약과 쥴릭파마는 조속한 시일 내에 본격적인 판매를 시작할 계획이다.

현재 동남아시아 주요 6개국 시장(싱가포르, 말레이시아, 인도네시아, 필리핀, 태국, 베트남)의 항고혈압제 시장규모는 지난해 IMS데이터 기준 11억달러 수준이다.

최태홍 보령제약 대표는 "현재까지 발매된 모든 카나브패밀리를 쥴릭파마와 함께 함으로써 동남아 항고혈압제 NO.1 브랜드로 도약 할 수 있는 동력을 얻게 됐다"고 말하고 "굳건한 파트너쉽을 통해 제품뿐 아니라, 양사의 브랜드 가치를 더욱 높여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