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7년 11월 21일 14:34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이스타항공, 'LCC 최초' 기내 에어시네마 서비스 오픈

3D 입체음향 기능이 탑재된 태블릿 대여를 통한 기내 영화 상영 서비스
코타키나발루·방콕 등 중·장거리 노선 이용 고객 대상 기내 컨텐츠 제공

이형선 기자 (leehy302@ebn.co.kr)

등록 : 2017-11-13 11:07

▲ 이스타항공이 기내에서 영화 컨텐츠 감상이 가능한 '에어시네마' 서비스를 LCC 최초로 시작한다고 13일 밝혔다.ⓒ이스타항공

이스타항공이 기내에서 영화 컨텐츠 감상이 가능한 '에어시네마' 서비스를 LCC 최초로 시작한다고 13일 밝혔다.

'에어시네마' 서비스란 태블릿 대여를 통해 국내 최신 영화를 3D 입체음향으로 즐길 수 있는 기내 영화 상영 프로그램으로 오는 15일부터 이용 가능하다.

이스타항공은 4시간 이상 운항 국제선 노선인 말레이시아 코타키나발루·태국 방콕·베트남 하노이·다낭 등 총 4개 인천 출발 노선에서 해당 서비스를 선보인다.

이용 요금은 태블릿 대여 비용 만원이며 개인이 소유하고 있는 이어폰을 통해 컨텐츠를 이용할 수 있고 이어폰이 없을 경우 기내에서 2000원에 구매가 가능하다.

영화 상영작은 △부산행 △터널 △더킹 △특별시민 △장산범 등이 있으며 컨텐츠는 추후 지속적으로 업데이트 될 예정이다.

이스타항공 관계자는 "장시간 비행을 하는 기내 안에서 승객들이 지루함을 느끼기 쉬운데 이번에 LCC 최초로 기내 3D 입체음향 영화 상영 서비스를 도입해 항공 여행길에 즐거움을 더할 예정"이라며 "타사와는 차별화된 서비스를 제공을 통해 앞으로도 고객들의 편의를 더해 갈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