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7년 11월 21일 15:10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위메프, 박은상CEO 중심 조직개편 단행

전 사업부문 CEO 직할 전환
"탄력적 조직 운영 이어갈 것"

이소라 기자 (sora6095@ebn.co.kr)

등록 : 2017-11-14 09:24

▲ 박은상 위메프 대표.[사진=위메프]
위메프가 CEO 중심의 조직개편을 단행했다. 위메프는 최근 조직개편을 통해 독립적으로 운영해온 전략사업부문과 상품사업부문을 포함한 모든 사업부서를 CEO 중심으로 재편했다고 14일 밝혔다.

지난해 12월 사업별 독립조직 전환과 올해 6월 주요 사업본부의 부문 격상에 이어 세 번째 조직개편이다. 위메프는 '300km 속도경영'이라는 캐치프레이즈에 맞게 전 사업의 실행 속도를 한층 더 높인다는 계획이다.

위메프는 올 한해 전략사업부문과 상품사업부문에서 각각 독립적으로 '원더배송', '특가데이' 등 회사의 핵심 사업과 서비스를 안착시켰다. 회사 측은 이번 조직 개편을 통해 부문간 시너지를 극대화할 방침이다.

또 기존 사업이 안정 궤도에 오른 가운데 성장에 기여한 양 부문장은 신성장동력 발굴 등을 위한 새로운 역할을 맡는다.

위메프는 이번 조직개편을 계기로 고객 중심의 차별화된 가격 경쟁력을 갖춘 쇼핑 플랫폼으로서의 위상을 확고히 할 예정이다. '신선생', '원더페이' 등과 같은 추가적인 신규 서비스 발굴에도 힘을 쏟을 계획이다.

위메프 관계자는 "이번 조직개편은 내실을 다지고 더 크게 성장하기 위한 사전 정지작업"이라며 "앞으로도 회사의 성장과 이커머스 시장의 환경변화에 즉시 대응할 수 있도록 조직을 탄력적이고 유연하게 운영할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