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8년 09월 23일 12:16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키움증권, 코스닥 상승 최대 수혜주-NH투자증권

김남희 기자 (nina@ebn.co.kr)

등록 : 2017-11-20 08:47


약진하고 있는 코스닥 시장의 최대 수혜기업은 키움증권이라는 전망이 나왔다. 바이오 기업의 활발한 상장과 일부 종목의 실적 개선, 정부 정책, 연기금의 코스닥 비중 확대 영향으로 코스닥 지수는 급등세를 기록했다.

NH투자증권은 20일 키움증권이 최근 코스닥 시장 상승과 신용융자 잔고 증가의 최대 수혜주가 될 전망이라며 투자의견 '매수'와 목표주가 12만원을 유지했다.

이날 원재웅 연구원은 "키움증권의 개인 브로커리지 시장점유율이 높은 만큼 코스닥 시장 활성화 정책에 힘입어 리테일 부문 수익이 증가할 것"이라며 "신용융자 증가는 회전율 증가로 이어져 브로커리지 부문의 추가 이익 증가로 연결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그는 "최근 코스닥 시장 반등 전에 키움증권 주가가 무료수수료 이벤트와 신용융자 이자율 하락 우려로 하락했으나, 그 영향은 크지 않을 것"이라고 내다봤다.

원 연구원은 "특히 신용융자의 경우 이자율 하락이 담보금액 증가로 이어져 이익 감소분을 충분히 상쇄할 것"이라며 "오히려 관련 이익이 증가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설명했다.


관련기사

SPONSOR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