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8년 10월 19일 18:16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포스코건설, '2017 건설품질경영대상' 대상 수상

자율품질개선·QSS+ 등 다양한 활동성과 인정받아

서호원 기자 (cydas2@ebn.co.kr)

등록 : 2017-11-21 17:41

▲ 심재익 한국건설품질협회장(왼쪽에서 아홉번째), 서영진 포스코건설 부장(우측에서 두번째) 등 수상자들이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포스코건설
포스코건설은 지난 17일 한국건설품질협회가 주관하고 국토교통부가 후원하는 '2017년 건설품질경영대상' 시상식에서 대상을 수상했다고 21일 밝혔다.

건설품질경영대상은 건설산업 품질경영체계의 올바른 정착과 지속적인 개선활동을 장려하기 위해 매년 품질경영 우수 기업과 사업장을 선정해 시상하는 제도로 올해로 8회째를 맞이했다.

포스코건설은 경영층의 품질리더십 주도하에 프로세스 중심의 품질경영 시스템을 운영하며 현장의 품질 리스크 개선을 위한 자율품질개선·QSS+ 등 다양한 활동의 성과를 인정받아 최고 품질을 시현한 건설사에 부여하는 대상을 수상했다.

시공검사를 생활화하는 중점품질관리(Q-Point Inspector)제도 등을 운영해 심사위원으로부터 랜드마크 타워에 걸 맞는 최고수준의 품질을 달성하고 있다는 평가를 받았다.

특히 포스코건설은 초고층 관련 특허 86건, 신기술 5건과 국내 최다 초고층 건물 시공실적 보유하고 있다. 현재 시공 중인 여의도 '파크원(Parc 1)' 초고층 현장에는 기둥축소 엔지니어링 등 초고층 요소기술을 적용하며 품질 리스크 개선 활동을 적극 실천하고 있다.

포스코건설 관계자는 "이번 품질경영대상 수상을 계기로 지속적인 품질혁신을 추진해 회사의 경쟁력을 한 단계 높이고 건설 산업의 질적 향상에 기여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SPONSOR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