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7년 12월 16일 17:09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BNK부산은행, 행복한 100세 시대를 위한 은퇴설계 세미나 개최

본점서 고객 100명 초청…'100세 시대 은퇴설계와 자산관리' 특강
이윤학 BNK자산운용 대표, 노후자산 운용 '5.5.5.3.3 원칙' 강조

이송렬 기자 (yisr0203@ebn.co.kr)

등록 : 2017-12-07 16:37

▲ BNK부산은행은 고객 100명을 본점으로 초청해 ‘100세 시대 은퇴설계와 자산관리’를 주제로 은퇴설계 세미나를 개최했다고 7일 밝혔다.ⓒ부산은행

BNK부산은행은 고객 100명을 본점으로 초청해 ‘100세 시대 은퇴설계와 자산관리’를 주제로 은퇴설계 세미나를 개최했다고 7일 밝혔다.

부산은행의 이번 세미나는 은퇴설계가 필요한 30~40대 고객과 50~60대 은퇴고객을 대상으로 100세 시대의 실질적인 대안을 제시하는 은퇴설계 특강으로 진행됐다.

이날 특강에 강사로 나선 BNK자산운용 이윤학 대표는 NH투자증권 100세 시대 연구소장을 역임한 노후자산 관리 및 투자 전문가로 "소득이 발생하는 그 순간부터 찾아올 대형 이벤트와 은퇴를 같이 준비해야 한다"라고 말했다.

이윤학 대표는 재무적으로 보는 노후자산의 운용방법으로 ‘5.5.5.3.3 원칙’을 제시했다.

이 대표는 "은퇴시점이 되는 50대 중반에 전체 자산의 50% 이상을 금융자산화하고 금융자산의 50% 이상은 투자형 자산으로 해야 한다"며 "그리고 투자자산 중 최소 30%는 해외자산으로 해야 하며 마지막으로 전체 자산의 30%는 연금자산이 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하정근 BNK부산은행 마케팅본부장은 "은퇴준비를 하고 있거나 이미 은퇴하신 고객을 대상으로 올바른 은퇴설계와 노후 자산관리 방법을 전하고자 이번 세미나를 마련했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주제를 가진 차별화된 서비스로 고객들의 자산운용에 도움을 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