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8년 07월 18일 11:08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쏘카, '업계 최초' 은행지점 내 쏘카존 확대

신한은행 본점 비롯해 직원 합숙소 세 곳에 쏘카존 설치
신한은행 대상 법인 회원 프로그램도 시범 운영…추후 차량 도입 확대

이형선 기자 (leehy302@ebn.co.kr)

등록 : 2017-12-11 14:56

▲ 카셰어링 업체 쏘카는 신한은행과 손잡고 쏘카존 설치 및 쏘카 법인회원 프로그램을 제공한다고 11일 밝혔다.ⓒ쏘카

카셰어링 업체 쏘카는 신한은행과 손잡고 쏘카존 설치 및 쏘카 법인회원 프로그램을 제공한다고 11일 밝혔다.

쏘카는 서울 중구에 위치한 신한은행 본점을 비롯해 직원 합숙소(필동·영등포·성수동)에 고객 및 직원들이 쏘카 차량을 이용할 수 있도록 쏘카존을 마련했다.

내년 1월에는 신한은행 본점에 전기차 충전기를 추가 설치해 신규 수요 창출을 도모할 예정이다. 이에 은행과 해당 지역의 쏘카 회원들은 쏘카 차량을 더욱 편하고 쉽게 이용할 수 있다.

쏘카의 법인회원 프로그램은 기업이 별도 차량 관리 부담 없이 전 직원이 필요한 시간만큼 쏘카를 이용할 수 있으며 차량 사용 내역도 한눈에 파악할 수 있어 유용하다.

기업이 쏘카 법인회원으로 등록하는 경우 주중 차량대여 10%할인 쿠폰이 제공된다. 또한 기업의 회사 내부 주차장을 쏘카존으로 제공하는 쏘카플러스 법인 상품을 이용하는 경우 추가 할인을 제공한다.

이 외에도 쏘카 회원이 회사 법인카드로 등록하고 쏘카를 이용하는 경우 주중(월~금) 추가 15%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조정열 쏘카 대표는 "신한은행과 MOU의 일환으로 국내 카셰어링 업계 최초 소비자들이 좀 더 다양한 곳에서 편리하게 쏘카를 이용할 수 있도록 은행 지점 내 쏘카존 설치를 진행했다"고 말했다.

이어 "앞으로도 소비자들이 더욱 선도적인 카셰어링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다양한 기관·기업과의 협력을 진행하며 진화된 카셰어링을 선보일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SPONSOR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