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8년 09월 26일 02:44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넥슨, 사내 문화예술 체험프로그램 '넥슨포럼' 20일부터 진행

오는 20일부터 내년 1월 11일까지 넥슨 판교사옥서 진행
컬래버레이션 공연 및 연사초청 강연 마련, 일반인 참관 가능

김나리 기자 (nari34@ebn.co.kr)

등록 : 2017-12-19 09:41

▲ 넥슨포럼 창작물 전시회_'틔움'_2016년 현장전경[사진=넥슨]
넥슨은 사내 문화예술 체험프로그램 '넥슨포럼(Nexon forum)'의 2017년 연말 전시보고회 '틔움'을 오는 20일부터 내년 1월 11일까지 진행한다고 19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넥슨포럼 과정을 수강한 직원들의 다채로운 결과물을 전시하고 넥슨 임직원들의 풍부한 예술적 감각을 알리기 위한 연말 전시보고회로 4년째 지속 중이다. 국내 게임회사가 직접 직원들의 작품을 전시하는 행사로는 유일하다

도예, 유화, 식물학 일러스트, 풀짚공예 등 아트과정의 작품부터, 독립출판, 자작곡, 목소리연기(성우/더빙), 만화창작 등 체험과정의 결과물까지, 총 31개 과정에서 약 150점 이상의 결과물을 전시한다.

올해는 전시 전문가로 활발하게 활동 중인 류정화 전시기획자를 틔움 최초의 전담 큐레이터로 섭외해 입체적이고 독특한 전시 구성으로 참관객을 맞는다.

류정화 전시기획자는 "종합예술인 게임을 다루는 업계종사자들은 모두 예술인으로 그들의 작품이 더욱 빛날 수 있도록 전시 공간을 구성하는 것에 초점을 맞췄다"며 "틔움에서 넥슨 직원들과 일반 참관객 모두 공감과 힐링의 시간을 만끽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효과적인 작품 감상에 주안점을 두며 만화창작과정의 결과물들을 빈백(Beanbag)소파와 태블릿 PC를 활용해 편안한 자세로 감상하고 목소리연기(성우 더빙)과정, 자작곡과정의 음원 결과물들은 스탠딩 사운드 존에서 감상할 수 있도록 공간을 구성했다.

이와 함께 오는 21일에는 세계적으로 주목 받는 현대무용가 안은미 아티스트가 이끄는 안은미 컴퍼니에서 대표작인 조상님께 바치는 댄스에 넥슨 게임음악을 접목한 컬래버레이션 공연을 펼친다.

오는 28일에는 대한민국 최초의 비구니 DJ이자 힐링 멘토로 불리는 정목 스님을 초청해 바쁜 일상 속에서 스트레스에 시달리는 현대인들의 힐링을 위한 특강을 개최한다.

넥슨 이은욱 인재문화팀 차장은 "앞으로 일반인들에게도 넥슨포럼의 풍성한 결과물을 공유해, 자사직원들의 문화적, 예술적 재능과 감각을 알릴 수 있는 방법을 모색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SPONSOR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