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8년 01월 17일 17:04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농협은행, '크레디 아그리콜 CIB' 지속 후원…"또 하나 마을 만들기"

숙박정보 등 담은 홍보책자 다국어로 제작 제공
농협, 팜스테이 마을 지정 등을 지원…마을 발전 도모

이송렬 기자 (yisr0203@ebn.co.kr)

등록 : 2017-12-28 08:12

▲ NH농협은행은 세계최대의 협동조합 금융그룹인 프랑스의 '크레디 아그리콜 CIB'서울지점이 범국민 도농 교류운동인 '또 하나의 마을 만들기'에 동참한 이후로 지속적인 후원을 실시하고 있다고 28일 밝혔다.ⓒ농협은행

NH농협은행은 세계최대의 협동조합 금융그룹인 프랑스의 '크레디 아그리콜 CIB'서울지점이 범국민 도농 교류운동인 '또 하나의 마을 만들기'에 동참한 이후로 지속적인 후원을 실시하고 있다고 28일 밝혔다.

크레디 아그리콜 CIB 서울지점의 쟝 피에르 트리넬 대표와 직원들은 오대미로 유명한 경기도 포천시 관인면 초과2리의 명예이장 및 명예주민으로 활동하고 있다. 초과2리가 농외소득원 발굴을 위해 관인농협과 진행 중인 감성휴양마을로의 발전을 다각도로 지원하고 있다.

크레디 아그리콜 CIB는 마을의 관광자원과 숙박정보 등을 담은 홍보책자를 다국어(국문, 영문, 중문)로 제작해 초과2리 마을에 제공하고 있다. 마을과 함께 성금을 모아 추운 겨울을 앞둔 마을 장애인 가족의 주택을 수리하기도 했다.

또한 마을 홍보대사(문화이장)인 가수 오세복 씨는 마을의 주제가를 작곡해 기증했다. 농협중앙회는 초과2리를 농협 팜스테이 마을로 신규 지정해 홈페이지를 통한 홍보를 하는 등 크레디 아그리콜 CIB의 활동에 더해 다양한 지원방안을 모색하고 있다.

크레디 아그리콜 CIB는 농촌마을의 농가소득증대에 기여하겠다는 취지로 지속적이고 체계적인 활동을 펼쳐 국내에 진출한 외국기업의 모범사례가 되고 있다.

SPONSOR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