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8년 12월 13일 13:48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심성훈 케이뱅크 행장 "1분기 내 최대 5000억원 규모 유상증자 추진"

인터넷뉴스팀 기자 (clicknews@ebn.co.kr)

등록 : 2018-01-03 17:45

▲ 심성훈 은행장.ⓒ케이뱅크
케이뱅크가 올해 1분기 내 최대 5000억원 규모의 증자를 추진한다.

심성훈 케이뱅크 행장은 3일 '2018 범 금융 신년인사회'에서 기자들과 만나 "유상증자 규모를 가급적 많이 늘리겠다"며 "5000억원이 되면 좋을 것 같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증자 규모가 확정된 것은 아니지만 1분기 내에 마무리하겠다"며 "올해는 기능을 더 확충해 '올 뱅킹'을 달성하는 해가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현재 케이뱅크는 1500억원 규모의 유상증자를 추진하고 있다. 주주사와 증자 규모, 시기 등을 조율하는 중이다. 5000억원은 케이뱅크 내부에서 손익분기점 달성을 위해 필요하다고 보는 증자 규모다.

케이뱅크는 연내 신용카드 사업도 추진한다. 시기는 증자와 아파트 담보대출 상품 취급 이후인 하반기가 유력하다.

심 행장은 "신용카드 사업 라이센스를 받기 위해 준비 중이며 연내 신용카드 사업에 진출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