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8년 12월 15일 15:35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롯데그룹, 2차 정기 임원인사…롯데정밀화학 이홍열 사장 승진

28개사 이사회 진행…170여명 신임 및 승진, 여성임원 12명 발탁
여성임원 3명 승진 등 '역량있는 인재 발탁' 중점

구변경 기자 (bkkoo@ebn.co.kr)

등록 : 2018-01-10 15:19

▲ 이홍열 롯데정밀화학 대표이사 사장 [사진=롯데지주]
롯데그룹이 10일 오전 롯데지주, 롯데쇼핑 등 일부 계열사의 임원인사를 발표한데 이어 식품, 서비스 등 나머지 계열사의 임원인사도 마무리했다.

이날 총 28개사의 이사회가 진행됐으며 170여명이 신임 및 승진됐다. 이 중 여성임원은 12명으로, 롯데그룹의 총 여성임원 수는 28명이 됐다.

10일 롯데그룹은 이홍열 롯데정밀화학 대표이사를 사장으로 승진하는 등의 2차 임원인사를 단행했다.

1983년 호남석유화학으로 입사한 이 대표는 대산MMA 대표이사 등을 거쳐 2017년 롯데정밀화학 대표이사로 선임됐다. 조직의 안정화와 성과 창출에 기여한 점을 인정받았다.

김용수 롯데제과 사장은 롯데중앙연구소장으로 자리를 옮겼다. 롯데푸드 대표에 이어 롯데제과 대표를 역임했으며, 롯데제과의 글로벌 성장과 수익성 확보라는 두 가지 목표를 모두 달성한 것으로 평가 받았다. 이어 롯데 식품사들의 신제품 개발 및 중장기적 식품 관련 경쟁력 확보라는 역할을 맡게 됐다.

롯데제과의 신임 대표이사로는 민명기 건과영업본부장이 부사장 승진과 함께 내정됐다. 민 대표이사 내정자는 1985년 롯데제과 입사 후 건과 분야의 전문가로 일했으며, 2008년부터 4년간은 롯데제과 인도 법인을 이끌기도 했다. 김 전임 대표의 뒤를 이어 롯데제과의 글로벌 사업에 한층 박차를 가할 것으로 보인다.

이광영 롯데자산개발 대표이사는 부사장으로 승진했다. 2017년 롯데자산개발 대표로 선임된 이 부사장은 롯데월드몰 구성의 첫 그림부터 마지막까지 완성한 쇼핑몰 관련 전문가로서, 지금은 해외 복합단지 개발에 앞장서고 있다.

또한 롯데지알에스는 남익우 롯데지주 가치경영1팀장을 대표이사로 내정했다. 남 대표이사 내정자는 롯데지알에스의 마케팅, 영업 및 경영지원부문장을 수행하다가 2012년 그룹으로 자리를 옮겨 롯데 식품계열사의 경영지원 관련 업무를 맡아왔다.

김경호 롯데닷컴 EC영업본부장은 전무로 승진하며 대표이사로 내정됐다. 김 대표이사 내정자는 1994년 대홍기획으로 입사한 후 롯데닷컴 설립부터 지금까지 전략, 마케팅, EC 등 주요 업무를 두루 수행해왔다.

이와 함께 3명의 여성임원이 신임 및 승진됐다. 최진아 롯데제과 글로벌마케팀장, 송종은 롯데지알에스 햄버거판촉팀장이 새롭게 임원에 이름을 올렸다. 롯데제과의 벨기에 길리안 법인장인 미에케 칼레바우트 상무보는 프리미엄 브랜드 인지도를 향상시킨 공을 인정받아 상무로 승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