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8년 12월 15일 09:04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카카오페이지로 영화 본다"…1월 중순 영화서비스 론칭

사전예약 전원에게 캐시 제공
"드라마, 예능, 애니메이션 등 서비스 확장 계획"

문은혜 기자 (mooneh@ebn.co.kr)

등록 : 2018-01-11 11:32

▲ 카카오

카카오의 모바일 콘텐츠 플랫폼 카카오페이지가 영화 서비스 론칭에 앞서 11일부터 사전예약을 진행한다. 정식 서비스는 이달 중순부터 시작될 예정이다.

카카오페이지 앱에서 진행되는 사전예약에 참여한 이용자 전원에게는 작품을 감상할 수 있는 캐시가 제공되며 영화 서비스 오픈 시 알림 메시지가 전송된다. 이외에도 이용자들이 새로운 서비스에서 빠르게 적응할 수 있도록 전용 캐시 등 다양한 방식의 편의를 제공할 예정이다.

카카오페이지는 최근 웹툰과 영화로 동시에 선보인 '강철비' 사례와 같이 보유하고 있는 IP(지적재산권)를 적극 활용, 국내외 주요 영화, 드라마 제작사 등의 파트너들과 협업해 다양한 성공 모델을 만들어 갈 계획이다.

카카오페이지는 이번 영화 서비스를 시작으로 드라마와 예능, 애니메이션 등 다양한 종류의 영상 서비스로 확장해 나갈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