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8년 02월 23일 16:56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에쓰오일, 올해의 과학분야 우수학위논문 시상

수학·물리·화학·생물학·지구과학 5개 기초과학 분야
연구자 9명에 2억3500만원 전달

권영석 기자 (yskwon@ebn.co.kr)

등록 : 2018-02-06 10:13

▲ 오스만 알 감디 CEO. ⓒ에쓰오일
에쓰오일의 공익재단인 에쓰오일과학문화재단은 6일 서울 마포구 공덕동 본사에서 '제7회 에쓰-오일 우수학위 논문상' 시상식을 열고 수학·물리학·화학·생물학·지구과학 5개 기초과학 분야에서 선정된 젊은 과학자 9명에게 연구지원금 2억3500만원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대상에는 △유체 편미분 방정식의 해법을 연구한 양효선 박사(이화여대, 수학분야) △유기합성 및 반응개발 분야 연구를 인정받은 신광민 박사(한국과학기술원, 화학분야) △분해성 폴리에스터를 합성하는 미생물 대사 작용을 연구한 최소영 박사(한국과학기술원, 생물학 분야) △자연재해 피해 탐지를 위한 기초원천기술을 연구한 정정교 박사(서울대,지구과학 분야)을 선정해 각 4000만원의 연구비를 지원했다.

우수상에는 김보란 박사(이화여대), 황지섭 박사(한양대), 차원영 박사(연세대), 박진성 박사(한국과학기술원), 최우석 박사(서울대)를 선정해 각 1500만원을 전달했다.

에쓰오일 우수학위 논문상은 5개 기초과학 분야의 학술연구 지원을 위해 2011년 제정돼 한국과학기술한림원과 한국대학총장협회의 추천으로 우수 연구자를 선정해 연구비를 후원하고 있다.

에쓰오일 관계자는 "기초과학 분야에서 학문적 열정과 인내심으로 우수한 논문을 발표해 세계적으로 인정받은 이들 젊은 과학자들이야말로 한국을 이끌어 갈 주역들"이라며 "앞으로도 이들 과학자들이 안정적으로 연구에 매진할 수 있도록 지원을 지속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SPONSOR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