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8년 12월 12일 09:34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수출입은행, 이주민 무료급식소서 설맞이 떡국 배식 봉사

다문화 대안학교 및 지구촌학교 등 운영 지원 위해 5000만원 후원금 전달

차은지 기자 (chacha@ebn.co.kr)

등록 : 2018-02-12 14:27

▲ (사진 왼쪽부터) 채수일 지구촌사랑나눔 대표, 은성수 수은 행장.ⓒ한국수출입은행
한국수출입은행은 구로구에 소재한 이주민지원 전문기관 '지구촌사랑나눔'을 찾아 150여명의 다문화가정과 외국인 노동자를 대상으로 설맞이 떡국 나눔 봉사활동을 진행했다고 12일 밝혔다.

은성수 수은 행장 등 이날 봉사에 참가한 수은 희망씨앗 나눔 봉사단 30여명은 다문화가정 어린이들과 함께 설맞이 떡만두국 만들기 행사를 가진 뒤 급식소를 찾은 이주민들에게 배식했다.

수은은 지구촌사랑나눔이 운영 중인 이주민 무료급식소, 다문화 대안학교, 다문화어린이를 위한 지구촌 어린이마을 등의 지원을 위해 총 5000만원의 후원금을 전달했다.

은 행장은 "설을 앞두고 멀리 고향을 두고 이주민들과 따뜻한 밥 한끼라도 함께 나누고 싶어 무료급식소를 찾았다"며 "수은이 전달한 후원금이 이주민들의 한국 생활 적응과 안정적인 정착에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수은은 사회공헌 활동인 희망씨앗 프로그램을 통해 다문화·탈북가정과 저소득계층 등 소외이웃을 돕는 사회공헌활동을 활발히 펼치고 있다.